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분당서울대병원, 홈페이지 안전마크 인증

보안 최우수 사이트 인정...고객 만족도 극대화

정권수 기자 | 기사입력 2010/06/30 [21:36]

분당서울대병원, 홈페이지 안전마크 인증

보안 최우수 사이트 인정...고객 만족도 극대화

정권수 기자 | 입력 : 2010/06/30 [21:36]
분당서울대학교병원(원장 정진엽)이 한국정보통신산업협회가 부여하는 ‘개인정보 보호마크’와 ‘인터넷 사이트 안전마크’ 인증을 29일 획득했다고 밝혔다.
▲ 인증서 수여식후 기념사진 촬영.     © 성남일보
‘개인정보 보호마크’는 인터넷 이용자들의 개인정보보호 관리를 효율적으로 진행하고 있음을 인증하는 마크이며, ‘인터넷 사이트 안전마크’ 는 인터넷 보안시스템 관리를 안전하게 구축 운영하는 것을 인증하는 마크로, 의료기관에서는 서울대병원에 이어 분당서울대병원이 두 번째로 획득했다.
 
분당서울대병원은 이번 인증심사에서 약 3개월에 거쳐 온라인 모니터링 및 회원가입 테스트, 서류심사 및 사실(현장)심사, ceo 면담 등을 거친 후 정보보호마크 인증위원회의 최종심의를 통해 인증이 확정됐다.
 
이번 인증심사에서는 공공기관의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법률 및 정보통신망법 주요 내용인 ▲ 개인정보취급방침 주요사항 동의 절차마련 ▲ 개인정보의 위탁 및 제3자 제공에 대한 사항 동의 절차마련 ▲ 개인정보취급방침의 주요내용 공지 등과 더불어, ▲ 직원 대상 개인정보보호 교육과정 신설 및 확대 ▲ 이메일 발송시 수신거부(국․영문) 방법안내 마련 ▲ db에 대한 개인별/등급별 접근제한 방침 마련 ▲ 패스워드 작성규칙 마련 등을 중심으로 인증신청 기관의 개인정보보호 수준을 평가 받았다.
 
한국정보통신산업협회는 “인터넷을 통한 개인정보 유출로 개인정보 침해사례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분당서울대병원 홈페이지는 개인의 병적기록 등 민감한 개인정보를 취급 관리하는 기관으로써 이를 보호하기 위해 철저한 보안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어 높은 점수를 얻었다.”고 평가했다.
 
분당서울대병원 정진엽 원장은 “최근 인터넷 이용 증가 및 전자상거래 활성화에 따라 회원의 개인정보 매매 및 불법 스팸발송 등 그 역기능이 우려의 수준을 넘고 있다” 며 “특히 의료분야는 고도의 보안이 요구되는 사이트로 이번 인증심사를 통해 고객들이 믿고 안전하게 홈페이지를 이용할 수 있는 최고의 정보보호체계를 갖춘 웹사이트임을 인정받게 되었다” 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