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 오세요~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클래식 ... 5월 5일 공연

김성은 기자 | 기사입력 2016/04/25 [21:42]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 오세요~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클래식 ... 5월 5일 공연

김성은 기자 | 입력 : 2016/04/25 [21:42]

[성남일보] 성남문화재단이 오는 5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재미있는 앙트레콘서트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를 선보인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해 순수예술 입문자들을 위한 새로운 브랜드 콘서트 <앙트레 콘서트>를 마련했다.

 

‘시작’, ‘개시’를 의미하는 프랑스어 ‘앙트레’를 따온 공연 이름처럼, 공연이 아직 낯선 관객들이 클래식과 발레, 오페라 등 다양한 공연예술에 한걸음 다가서고 흥미를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었다.

 

 올해 <앙트레 콘서트> 첫 무대는 애니메이션과 음악, 스토리텔링이 어우러진 새로운 콘서트로, 어린이 관객들까지 클래식 음악과 가까워질 수 있는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로 꾸며진다.

 

 오는 5월 5일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열리는 이번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는 생상스의 <동물의 사육제>와 차이코프스키 발레곡 중 가장 잘 알려진 <호두까기 인형 모음곡> 등 귀에 익숙한 레퍼토리를 중심으로, 재미있는 스토리텔링과 아기자기한 애니메이션, 실제 오케스트라와 피아니스트가 들려주는 웅장한 실연을 통해 ‘클래식은 어렵다’는 선입견을 완전히 없앨 것이다.

 

 <동물의 사육제>는 ‘서주와 사자왕의 행진’ ‘수탉과 암탉’ ‘수족관’ 등 동물들의 특징을 음악적으로 표현한 12개의 모음곡이 재미있는 애니메이션과 함께 펼쳐진다. 애니메이션 속에서 오케스트라를 이끄는 마에스트로로 변신한 동물의 왕 ‘사자’의 익살스런 지휘에 따라 어린이들은 현악기, 관악기, 피아노 등 다양한 오케스트라 악기들의 특징과 음색을 관찰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독창적인 상상력으로 재해석한 8개의 모음곡이 환상적인 애니메이션과 오케스트라의 웅장함으로 어우러진 <호두까기 인형곡 모음>은 색다른 감상의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여기에 지휘자 이병욱과 코리아 쿱 오케스트라, 피아니스트 김재원과 박종해의 생생한 실연은 클래식의 매력을 한층 더한다.

 36개월 어린이부터 즐길 수 있는 이번 <플라잉 심포니 - 키즈 콘서트>는 어린이들의 예술적 감성을 키워줌은 물론, 감동과 즐거움으로 함께 하는 신개념 콘서트로, 최고의 어린이날 선물로 손색이 없을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