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내연녀 폭행 성남시의회 A모 의원 제명 ‘촉구’

변환봉 변호사 , 보도자료 통해 의원직 사퇴 요구 ... 시의회 윤리특위 자료제출 할 것

모동희 기자 | 기사입력 2019/12/05 [10:19]

내연녀 폭행 성남시의회 A모 의원 제명 ‘촉구’

변환봉 변호사 , 보도자료 통해 의원직 사퇴 요구 ... 시의회 윤리특위 자료제출 할 것

모동희 기자 | 입력 : 2019/12/05 [10:19]

[성남일보] 성남시의회 A모 시의원이 내연녀를 폭행하고 협박, 감금했다며 시의원직을 즉각 사퇴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변환봉 변호사는 5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내연녀를 폭행, 협박, 감금한 민주당 A모 시의원은 즉각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성남시의회 전경.     ©성남일보

변 변호사는 “현직 민주당 A모 시의원은 2015년경부터 알게 된 한 여성과 2016년 5월경부터 부적절한 만남을 유지했다”면서“각자 가정이 있음에도 적극적으로 구애를 하여 만남을 시작한 후 A모 시의원은 데이트 폭력의 정도를 넘어선 폭행과 협박으로 한 여성의 삶을 무참히 짓밟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아이들을 빌미로 협박하고, 무수한 메시지를 보내고, 이틀 동안 무려 197회 전화한 일도 있을 만큼 A모 시의원의 행태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비상식을 넘어서 죄질이 극히 불량한 범죄행위”라고 비판했다. 

 

변 변호사는 “시민이 주인인 성남, 시민을 업고 가는 성남시의회라는 구호가 무색하다”면서“성남시의회는 A모 시의원을 즉각 제명하라”고 촉구했다. 

 

특히 변 변호사는 “필요하다면 본 대리인은 A모 시의원의 범죄행위를 명백히 밝힐 수 있는 자료를 성남시의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제출할 것”이라며“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시 관내 어린이집 성폭행 문제 외에 A모 시의원의 여성 폭행에 대해 어떻게 그 여성을 보호할 수 있을지 고민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성남일보는 A모 의원의 입장을 듣기 위해 전화를 시도했으나 연결이 되지 않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