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남FC, 김남일 체제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상주 출신 정경호 수석코치 등 5인 체제 ... 2020시즌 코칭스태프 완료

김태섭 기자 | 기사입력 2019/12/28 [12:34]

성남FC, 김남일 체제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상주 출신 정경호 수석코치 등 5인 체제 ... 2020시즌 코칭스태프 완료

김태섭 기자 | 입력 : 2019/12/28 [12:34]

[성남일보] 성남FC가 김남일 감독을 보좌할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하며 새 시즌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

 

성남은 정경호, 백민철, 이태우, 남궁웅, 김형록 코치를 영입, 김남일 감독과 함께 2020시즌을 준비한다.

▲ 김남일 체제 코칭 스테프.

먼저, 지난 시즌까지 상주 수석코치로 활약하던 정경호 코치가 수석코치로 김남일 감독을 보좌한다. 정 코치는 선수시절 K리그 238경기 출전, 2006 월드컵 국가대표로도 활약했던 스타 플레이어 출신으로 울산대, 상주상무 등에서 코치 생활을 이어갔다.

 

정 코치는 상주 시절에도 세심한 지도로 선수들에게 믿음이 두터웠으며 2016시즌, 성남에서 코치 생활을 했던 경험이 있는 만큼 구단에 대한 이해도도 높은 것이 최대 장점이다.  

 

GK코치로는 지난 시즌까지 FC서울 GK코치로 선수들을 지도했던 백민철 코치가 합류한다. 백 코치는 서울, 대구, 경남 등에서 선수 생활을 했으며 2016시즌부터 지난 시즌까지 서울 GK코치로 활약했다.

 

이태우 코치와 남궁웅 코치 역시 김남일 감독과 2020시즌을 함께하게 된다. 이태우 코치는 지난 시즌까지 상주에서 정 수석코치와 함께 선수들을 지도했으며 2016시즌 성남 U15 코치 경험도 가지고 있다.

 

K리그에서 168경기를 소화하며 스타 플레이어로 활약했던 남궁웅 코치는 영등포공고 코치를 거쳐 지난 시즌까지 수원삼성 스카우터로 유소년 육성 및 선수 발굴에 힘썼었다. 피지컬 코치는 지난 시즌 대전에서 활약했던 김형록 코치가 합류한다.

 

한편, 성남은 2020시즌을 대비하기 위해 1월 4일부터 태국 치앙마이로 1차 동계 전지훈련을 떠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