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남시, 코로나19 여파 어린이집 휴원 2주 연장

이태헌 기자 | 기사입력 2020/03/05 [22:23]

성남시, 코로나19 여파 어린이집 휴원 2주 연장

이태헌 기자 | 입력 : 2020/03/05 [22:23]

[성남일보]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방침에 따라 관내 전체 어린이집 608개 시설에 대해 오는 22일까지 휴원을 연장했다고 밝혔다.

▲ 성남시청 전경.     ©성남일보

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확산을 방지하고 질병에 취약한 영유아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한 조처다.

 

한편 어린이집 휴원에 따른 돌봄 공백을 방지코자 각 어린이집에서는 당번 교사를 배치해 긴급 보육을 실시한다. 가정보육이 어렵거나 보호자가 원하는 경우 등 이용 사유에 제한 없이 재원생은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또한 15개 기관과 단체로 구성된 성남시 민·관·군 합동 방역 작업반 중 총 4개 단체가 관내 어린이집 608개 시설 모두를 대상으로 지난 2일부터 순차적으로 추가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 중 102개소는 이미 소독을 마친 상태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세를 막기 위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함께 동참해야 효과가 클 것이다. 우리 시는 돌봄 공백을 방지하기 위한 대안책 마련 및 방역활동 등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