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분당제생병원, 10대 원장 정윤철 박사 취임

양심적인 병원 · 친절한 병원 지향 ... 최상의 의료 제공하는 병원 만들 것

김태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7/01 [21:25]

분당제생병원, 10대 원장 정윤철 박사 취임

양심적인 병원 · 친절한 병원 지향 ... 최상의 의료 제공하는 병원 만들 것

김태섭 기자 | 입력 : 2020/07/01 [21:25]

[성남일보] 분당제생병원은 1일 제10대 병원장에 정윤철 박사가 취임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 원장은 서울의대를 졸업한 신장내과 전문의로 분당제생병원 진료부장을 역임했으며 대한투석협회 이사장을 맡고 있다.

▲ 분당제생병원 제10대 병원장에 취임한 정윤철 박사.

정 신임원장은 취임사에서 "분당제생병원은 개원시부터 양심적인 병원, 친절한 병원으로 성남을 비롯한 인근 지역에 명성을 쌓아 왔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장점을 더욱 발전 시켜 나감과 동시에 우수한 의료진을 확보해 가장 편하게 진료를 받을 수 있으면서 최상의 의료를 제공하는 지역사회 병원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의 어려움을 꼭 극복해 직원의 처우를 개선하고 병원을 계속 업그레이드 할 수 있도록 경영성과를 개선하기 위한 여러 방안을 강구 중"이라며"여러 사람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평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는 균형"이라며"한쪽으로 치우치거나 편향되지 않고 모두에게 공정한 기회와 보상이 주어지는 것이야말로 어떤 사회에서든 가장 기본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분당제생병원은 신임 원장의 취임과 함께 주요 보직 인사를 단행했다. 

 

▲진료부장 나화엽(척추센터) ▲교육연구부장 연재우(영상의학과) ▲손정환 기획실장(비뇨기과) ▲이성규 QI실장(진단검사의학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