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모란민속5일장, 코로나19 '직격탄'

유점수 회장, "고객 안전과 감염확산 방지 동참" ... 4일장도 휴장

김태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9/02 [10:31]

모란민속5일장, 코로나19 '직격탄'

유점수 회장, "고객 안전과 감염확산 방지 동참" ... 4일장도 휴장

김태섭 기자 | 입력 : 2020/09/02 [10:31]

[성남일보] 성남 모란민속5일장이 지난달 31일까지 휴장한데 이어 9월 4일 장도 임시 휴장을 연장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란장은 앞선 2월 24일부터 3월까지 5회, 지난달 16일부터 30일까지 3최에 걸쳐 잇따라 휴장한 바 있다.

▲ 모란장.     ©자료사진 

모란민속5일장 상인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가 연장됨에 따라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동참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임시 휴장엔 모든 점포가 동참한다.

 

유점수 상인회장은 “전국에서 수만 명이 운집하는 장터 특성상 감염 확산이 심해지는 상황에서 개장은 힘들 것 같다”며 “고객의 안전과 지역 감염 확산 방지가 우선이라는 상인들의 의견을 모아 휴장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모란장은 끝자리가 4일과 9일에 중원구 성남동 4929 일원 여수공공주택지구 내 1만7천㎡ 규모 주차장에 점포가 손님을 맞고 있으며 전국 최대규모로 평일 최대 6만명, 휴일엔 10만명이 방문하는 전국 최대규모의 민속장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