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0 성남의 발견전’ 열린다

성남문화재단, ‘이나영: 네버랜드’ 전시회 개최

이태헌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17:12]

'2020 성남의 발견전’ 열린다

성남문화재단, ‘이나영: 네버랜드’ 전시회 개최

이태헌 기자 | 입력 : 2020/11/30 [17:12]

[성남일보] 성남문화재단은 성남의 역량 있는 젊은 작가를 소개하고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2020 성남의 발견전’으로 ‘이나영: 네버랜드’ 전시를 오는 12월 20일까지 성남큐브미술관 반달갤러리에서 열고 있다.  

성남의 발견전은 창작에 대한 도전과 실험정신을 바탕으로 자신만의 독창적인 작품세계를 만들어가고 있는 지역의 역량 있는 청년작가를 공모를 통해 발굴하고 전시를 지원함으로써 지역 작가들에게 예술적 성취동기 부여와 중견작가로 성장할 수 있는 등용문 역할을 하는 기획전시 프로그램이다. 

 

이번 ‘성남의 발견전’에 선정된 이나영 작가는 사진으로 남아있는 유년시절의 기억과 유학 생활 중 보았던 유럽 여러 나라의 일상 풍경, 현재의 생활 등 개인적인 경험에서 영감을 받아 작가만의 재기발랄하고 유쾌한 상상력을 더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유년시절 사진 속 친구나 가족, 지인 등 과거의 인물과 장면들이 현재의 인물이나 사물과 중첩되고 조합하여 하나의 가상 풍경을 만들어 냄으로써 관객들이 작가가 연출한 기억과 상상, 몽상의 세계에 공감하고 스스로 생각해보게 한다. 

 

전시는 온라인 사전예약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동시 입장객 수를 전체 수용인원의 30% 이내로 제한해 운영한다.

 

한편, 성남큐브미술관은 지난 2010년부터 신진작가 공모전을 통해 17명의 수상 작가를 배출해 왔으며, 2016년부터는 지역의 의제를 중심으로 작품을 풀어내는 ‘성남의 얼굴전’과 성남지역의 청년작가를 소개하는 ‘성남의 발견전’을 격년제로 기획,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