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보호관찰소,전자팔찌 훼손한 김모씨 체포
 
이병기 기자
광고
 법무부 성남보호관찰소는 지난 30일 오전 자신의 집에서 전자발찌를 훼손한 김모(41세)씨를 체포해 경찰에서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보호관찰소에 따르면 김모씨는 이날 오전 경기도 하남시 자신의 집 안방에서 가위를 이용해 전자발찌를 끊었으며, 훼손 경보에 따른 위치추적중앙관제센터의 요청을 받고 출동한 하남경찰서 경찰관에 의해 체포됐다.
 
 김씨는 지난 2009년 11월 환각물질을 흡입하고, 성폭력범죄로 징역 2년 6월, 치료감호를 선고받고 복역하다 지난해 5월 출소 후 일용직 등으로 생활하며 위치추적 전자감독을 받고 있었다.

 성남보호관찰소 관계자는 "김모씨는 전자발찌 훼손을 곧바로 감지한 위치추적관제센터의 요청을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붙잡혔다"며"성남보호관찰소는 하남지구대와 공조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3/07/31 [09:39]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살기좋은 분당구 하늘에 뜻을 기대하며
성북구청장상 학생부 강유민학생입니다 이
자유 대한민국 수호, 평화 대집회. 10월2
인상 참...거시기 하네 ㅋ
하이구 이제사보구 답변드리요 멍청 한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