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4.13 총선 > 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에서 한국정치의 새로운 역사를 쓰겠다”
IT 산업 관련 ‘창업날개법’ 추진 일자리 창출 ... “희망을 주는 정치 해나가겠다”
 
한융 대기자
배너
배너

[20대 총선 당선자에게 듣는다 ② -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분당갑 당선인] “저에게 보내 주신 성원은 분당 판교 주민들의 승리”라며“이번 총선은 박근혜 정부의 실정에 대한 국민의 심판이었다”고 총선의 의미를 부여했다.

 

김 당선인은 “이제 국회는 민심을 무겁게 받아 들여야 한다”면서“ 공약에서 밝혔듯이 IT산업을 활성화해 청년들의 벤처창업을 돕고 좋은 IT산업 관련 일자리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법안과 정책을 우선적으로 준비할 계획”이라고 의정활동에 대한 의지를 피력했다. 김 당선자로부터 의정활동 방향에 대해 들어 보았다. [편집자 주]

▲ 분강갑에서 한국 정치의 새로운 역사를 쓰겠다고 강조하는 김병관 후보.     © 성남일보

 - 새누리당 아성인 분당갑에서 당선 됐는데 소감은.


저를 선택해 주신 분당 판교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야당 후보가 한 번도 당선된 적이 없는 지역이라 더 기쁘고, 주민 여러분께 고맙습니다. 분당 판교 주민 모두의 승리입니다.

 

- 이번 선거의 의미를 든다면.


이번 선거는 제가 출마한 분당갑 뿐 아니라 전국에서 박근혜 정부의 경제실정을 심판하는 선거였습니다.

 

16년만에 여소야대 정국이 형성된 점, 특히 더불어민주당이 강남과 분당 등 수도권의 전통적인  여당 우세지역에서도 승리한 것은 박근혜 정부와 새누리당에 대한 국민들의 분노가 커졌음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그동안 새누리당 후보가 계속 당선되어 온 분당갑에서 제가 당선된 것은 분당에서 새로운 정치의 역사가 시작되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더불어민주당이 지난해 분열되어 국민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렸으나 인재 영입, 당원 10만 가입 등 혁신을 거치면서 지역구 110석으로 제1당에 오른 점도 큰 의미가 있습니다.


비록 호남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지는 못했지만 수도권 82석으로 3분의 2를 차지하고, 대구 부산 등 영남에서도 9석을 얻은 것은 이제 우리 정치가 지역구도와 지역정치에서 벗어나는 신호탄을 쏜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한국정치가 커다란 변화의 물결 속에 있다는 생각입니다. 

 

- 20대 국회에서 역점을 두고자 하는 사항은.


경제를 살리는 일이 가장 중요하고 시급합니다. 이번 선거에 박근혜 정부-새누리당의 경제실정을 용서하지 않겠다는 민심이 반영되어있습니다. 국회는 민심을 잘 듣고 반영해야 합니다.


저는 그동안 공약에서 밝혔듯이 IT산업을 활성화해 청년들의 벤처창업을 돕고 좋은 IT산업 관련 일자리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법안과 정책을 우선적으로 준비할 계획입니다.


청년들의 창업과 일자리를 위해 ‘창업날개법’(가칭)을 만들고, 창업의지를 실질적으로 뒷받침하도록 CEO연대보증법 폐지 등을 추진할 생각입니다.  또 내년이면 대선이 있습니다. 정권교체를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을 다 하겠습니다.

 

- 이번 선거에서 주민들에게 약속한 주요 공약을 든다면.


판교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가 산정 문제가 분당판교지역의 핫이슈입니다. 지역 주민들의 주거복지와 관련된 문제이기 때문에 저는 선거운동 당시에도 관심 있게 이 문제를 접근하고 해법을 찾으려 노력했습니다.


저는 공약에서 판교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가 문제를 최대한 주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추진하고 이를 당론으로 결정해 해결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습니다.


지역 어르신들에게 버스요금 보조금을 지급하는 방안도 약속대로 추진겠습니다. 어르신 버스요금 보조는 노인들의 이동권을 보장하기 위해 성남시에서 과거에 진행되었다가 중앙정부가 강제로 폐지한 제도입니다. 이를 다시 살려 우리 지역 어르신들의 교통편익을 위한 정책을 꼭 실현하겠습니다.

 

- 주민들에게 약속한 공약 이행은 방안은.


국회에서 법안 개정이나 제정으로 추진할 수 있는 공약이 있고, 성남시와 협의를 통해 진행할 수 있는 공약도 있습니다. 성남시 이재명 시장님과는 뜻을 같이 하는 부분이 많기 때문에 어렵지 않게 추진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 마지막으로 지역주민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그동안 아마 새누리당 국회의원님들이 공약만 내놓고 약속을 지키지 않은 부분들이 많았던 것 같습니다. 저는 약속을 지키겠습니다. 즉각 실행의 어려움이 있다면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한 뒤 그 과정을 지역주민들에게 성실히 보고 드리고 주민 여러분과 함께 해결방안을 찾아보겠습니다.


이번 투표결과에 나타난 지역주민들의 민심이 무엇인지 잘 헤아려 걱정과 불안을 덜어드리는 정치를 하겠습니다. 희망을 주는 정치를 해나가겠습니다. 분당판교의 새로운 정치 역사를 써주신 주민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배너
기사입력: 2016/05/01 [11:36]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이상 나오면
이건 뭐냐?
96%가 너무 높지요. 요즘 전라도도 99% 운운하지만요. 진실을 철저히 가려서 법에 위반했다면 처벌해야지요. 하긴 요즘 문재인 대통령이 대통령 되었다고 제대로 할 까 걱정은 되지
성남시민협 한건 하나?
무조건 개발?
그노메 진상이 문제다. 진상을 찾아내 밝혀라. 꼭
기우제 보다는
잘하고 있어요. 힘내세요. 내년에는 웃을날이 올겁니다.
쏙쏙 팔아라 팔아 어이구 잘도 판다 팔아 ㅉ
이재명시장님! 재발 태평3동과 후지고 사람이살기 힘던 곳 빨리빨리 추진 좀 시켜주시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