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경제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70조 매출 판교TV 인재 뽑는다"
경기도, 2016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 개최
 
김성은 기자
배너
배너

[성남일보] ㈜한글과 컴퓨터, 코스맥스 등 판교테크노밸리 입주기업이 참여하는 채용박람회가 오는 15일 판교에서 열린다.


경기도와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2016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판교테크노밸리 입주기업 IT·BT·CT 기업 43개사가 참여해, 230여 명 이상을 채용할 예정이다.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 채용박람회  장면.     ©자료사진

참가기업은 국내 1세대 소프트웨어 기업인 ㈜한글과 컴퓨터 등 ICT기업 35개사, 국내 대표 화장품 제조사인 코스맥스 등 BT기업 7개사, 메카트로닉스 기업인 ㈜아이디스, 디자인 전문기업인 ㈜이노디자인 등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한 43개 기업이다.


참가기업들은 개별 채용부스를 설치해 구직자들과 일대일 채용 면접과 상담(멘토링)을 진행한다.


또한 분야별 취업컨설팅 코너, 취업선배 개발자의 취업 성공담 및 멘토링 부스, 인적성 검사(NCS 직업 기초능력, 성격 요인검사), 이력서 사진촬영, 메이크업 컨설팅 등 구직자들을 위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1층 기가홀에서는 인사담당자를 위한 ㈜마이다스아이티의 첨단 인사시스템 특별강연과 기업들이 자신의 회사를 홍보하는 특별무대도 동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참가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를 가지고 행사장을 방문하면 당일 면접이 가능하며, 채용박람회 홈페이지(www.panjob.net)에서 구인기업 채용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해 10월에 개최했던 ‘판교 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에는 2,500여 명의 구직자가 방문해 1,500여 명이 면접에 참가, 100여 명을 현장에서 채용했다.


한정길 경기도 과학기술과장은 “지난해 열띤 열기에 힘입어 올해에는 두 번 채용박람회를 개최할 계획.”이라며 “이번 박람회가 판교테크노밸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중견·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연구개발(R&D) 인력 확보를 위한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판교테크노밸리는 지난 2015년 말 기준 1천121개사가 입주하고 있으며, 전체 근로자 7만2천820명 중 연구 인력이 45.3%에 달하는 첨단혁신클러스터 단지로 자리매김했다. 판교테크노밸리의 지난해 매출액은 70조2천778억 원으로 경기도 지역총생산의 22.4%를 기록했다.


배너
기사입력: 2016/06/13 [10:15]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힘내라 임동본!
한심한 세월이 지나갓구나 어언 팔년이라는 그 긴세월이, 분노로 바뀐 세월 말이다
뻔하지모 그너메 도지사 김치국이가 몬지
4년동안 도시재생외치다 선거앞두고 웬재개발
그래도 성남환경운동연합밖에 없네...
권혜성
좌파시민단체 일자리 창출용 도시재생사업
속속들이 파헤쳐주길....
아무개 지구당 위원장 잘나가는데요
제발 진보팔이해가며 지역 썩은 것들 싹쓸이 했으면 조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