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HOME > 경제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70조 매출 판교TV 인재 뽑는다"
경기도, 2016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 개최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한글과 컴퓨터, 코스맥스 등 판교테크노밸리 입주기업이 참여하는 채용박람회가 오는 15일 판교에서 열린다.


경기도와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2016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판교테크노밸리 입주기업 IT·BT·CT 기업 43개사가 참여해, 230여 명 이상을 채용할 예정이다.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 채용박람회  장면.     ©자료사진

참가기업은 국내 1세대 소프트웨어 기업인 ㈜한글과 컴퓨터 등 ICT기업 35개사, 국내 대표 화장품 제조사인 코스맥스 등 BT기업 7개사, 메카트로닉스 기업인 ㈜아이디스, 디자인 전문기업인 ㈜이노디자인 등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한 43개 기업이다.


참가기업들은 개별 채용부스를 설치해 구직자들과 일대일 채용 면접과 상담(멘토링)을 진행한다.


또한 분야별 취업컨설팅 코너, 취업선배 개발자의 취업 성공담 및 멘토링 부스, 인적성 검사(NCS 직업 기초능력, 성격 요인검사), 이력서 사진촬영, 메이크업 컨설팅 등 구직자들을 위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1층 기가홀에서는 인사담당자를 위한 ㈜마이다스아이티의 첨단 인사시스템 특별강연과 기업들이 자신의 회사를 홍보하는 특별무대도 동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참가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를 가지고 행사장을 방문하면 당일 면접이 가능하며, 채용박람회 홈페이지(www.panjob.net)에서 구인기업 채용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해 10월에 개최했던 ‘판교 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에는 2,500여 명의 구직자가 방문해 1,500여 명이 면접에 참가, 100여 명을 현장에서 채용했다.


한정길 경기도 과학기술과장은 “지난해 열띤 열기에 힘입어 올해에는 두 번 채용박람회를 개최할 계획.”이라며 “이번 박람회가 판교테크노밸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중견·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연구개발(R&D) 인력 확보를 위한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판교테크노밸리는 지난 2015년 말 기준 1천121개사가 입주하고 있으며, 전체 근로자 7만2천820명 중 연구 인력이 45.3%에 달하는 첨단혁신클러스터 단지로 자리매김했다. 판교테크노밸리의 지난해 매출액은 70조2천778억 원으로 경기도 지역총생산의 22.4%를 기록했다.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6/06/13 [10:15]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이거뭐야
문밖에 그대다. 문은 앙대
욕쟁이, 거짓말쟁이인 이재명에게 이것을 물어보지 못하는 언론도 언론이냐? 가짜 인권변호사, 가짜 모라토리엄은 왜 묻지 못하냐? 가짜 집회 요청은 왜 못 묻지 못하나? 형수에게 11
개발 전문가인가. 성남시장 쓰레기는. 욕쟁이 거짓말쟁이. 가짜 인권변호사. 없는 가짜 모라토리움.
5% 짜리 지지율에 대선 나온다고. 지나가던 소가 웃겠다.
머슴은 국민을 두려워 해야 한다. 이재명 성남시장의 지지율 5%(5위)도 높다. 곧 지지율 3%가 될 것이며 잠롱이 아니라 잡놈이 될 것이다. 이는 위클리오늘이 보도했으며 2월 1
진정성 없는 번지르르한 말은 이제 안통한다. 국민이 바보냐?
두마리토끼는 안되는겨-세상이치가ㅉㅉㅉ
오늘 한국갤럽 5%
지나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