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라이프 > 메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서울대병원, 대동맥 심포지엄 BASS 개최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석학들 한 자리에 모인 최고 수준의 학술 행사
 
이병기 기자

[성남일보]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흉부외과에서 주최하는 대동맥 심포지움이 지난 9일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HIP, Healthcare Innovation Park)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분당대동맥심포지움(BASS, Bundang Aortic Surgery Symposium)은 대동맥 수술분야 권위자인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흉부외과 박계현 교수팀이 2008년부터 격년으로 개최하는 국내 최고의 대동맥 수술 관련 심포지움이다.

 

‘대동맥 수술에 관한 최신 지견(Current standard in aortic surgery – evidence and controversy)’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외 석학들이 한 자리에 모여 대동맥 수술 분야의 학술적 증거와 다양한 경험들을 바탕으로 표준 진료지침을 확인하고 정립하는데 목적을 두고 새롭게 선보인 치료방법들을 평가하고 적절한 적응 방향을 고찰하는 다양한 강의들이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심포지움은 국내에서 개최되는 심포지움 중 가장 많은(10여 명) 해외연자를 초빙한 케이스로, 글로벌 스탠다드를 선도하는 지식 공유의 장이 되었으며 대동맥 진료에 관심 있는 국내외 전문의 및 체외 순환사, 간호사, 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루었다.

 

고령화시대에 돌입하면서 매년 수술건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차세대 핵심 분야인 대동맥 수술 분야에서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국내에서의 리더 역할은 물론 세계적으로도 그 위상을 인정받고 있다.

 

심포지움을 주관한 박계현 교수는 “외과 영역 중 가장 난이도가 높다고 할 수 있는 대동맥 수술 분야에 있어 글로벌 스탠다드를 선도해 가는 세계적인 네트워크의 한 축으로 자리잡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6/07/11 [12:43]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명석하신 이재선씨가 입바른 소리하면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
박사모 부부가 똑같네.. 이제와서 딴소리
조중동이 성남일보와 같았다면, 지금 대한
인맥이 아주 화려하네~ 줄줄히 낙하산인사
이런 게 기사죠. 이재명이 뿌린 돈 받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