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라이프 > 메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병원 내 감염 예방 손 위생으로 해결하자"
분당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김홍빈 교수, 미국 감염통제 저널 게재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나 세계보건기구(WHO) 등의 통계를 보면 매년 180만 명 이상의 5세 이하 어린이들이 설사와 폐렴과 같은 감염 질환으로 목숨을 잃고 있으며, CDC에서는 올바른 손위생을 ‘가장 경제적이며 효과적인 감염 예방법’으로 소개하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도 위생이 중요한 병원 및 식당 등에서 손위생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다양한 손위생 캠페인이 이루어지고 있다.

▲ 김홍빈 교수.     © 성남일보

최근 발표된 분당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김홍빈 교수 연구팀(서혜경 간호사, 감염내과 전준영 전공의 등) 연구 결과에 따르면, 원내에서 다제내성균의 전파를 막고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도입한 손위생 증진활동이 의료진들의 손위생 수행률을 증가시키고, 원내에서 발생하는 메티실린 내성 황색포도구균(MRSA) 패혈증의 발생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메티실린 내성 황색포도구균(MRSA)은 포도알균(공 모양의 세포가 불규칙하게 모여서 포도송이처럼 된 세균) 속의 다양한 종 가운데 하나로, 화농성(고름 형성) 감염을 일으키는 피부 농양의 주요 원인균이다. 각종 장기 등에 농양 병소를 만들 수 있어 심할 경우 패혈증, 뇌수막염, 골수염, 폐렴 등의 심각한 전신 감염까지도 일으킬 수 있다.
              
MRSA는 다른 사람과 접촉하거나 수건, 면도기와 같은 개인적 물품을 공유했을 때 전염될 수 있으며, 일반인보다 병원에 입원중인 환자와 의료종사자의 비강 내에서 검출되는 경우가 많다. 병원 내 MRSA 감염이 3차 의료기관, 특히 중환자실에서 높은 이유도 바로 이 때문이다.      

     

분당서울대병원이 2008년부터 2014년까지 황색포도구균 환자 패혈증 발생과 손위생 수행률을 비교 분석해본 결과 손위생 증진활동을 시작한 2010년 10월을 기준으로 원내에서 발생하는 MRSA 패혈증은 이후 1/3 가량(65명) 감소했으며, 의료진들의 손위생 수행률은 무려 92.2%까지 증가했다.

 

2011년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연구(김충종, 김홍빈, 오명돈 교수)에 따르면 MRSA 패혈증이 병원 내에서 생길 경우 환자 1명 당 발생하는 경제적 부담은 약 1천 5백만 원($13,101)으로, 65명으로 계산했을 때 총 9억 9천여만 원($851,565)의 비용이 손위생 증진활동을 통해 절감됨을 추산해볼 수 있다.

 

또한, 손 소독제 구입이나 손위생 증진활동을 위해 추가 투입한 인건비 등을 총 1억 9천여만 원($167,495)으로 계산했을 때, 비용 대비 효과가 약 5배에 가깝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도 외국과 마찬가지로 손위생 증진활동이 원내에서 발생한 감염이나 항생제 내성균의 전파를 감소시켜 상당한 경제적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홍빈 교수는 “그 동안 북아메리카와 유럽에서 주로 이루어진 다수의 연구 결과를 보아도 손위생 캠페인을 통한 경제적 효과가 평균 11배에 달하는 것으로 보고된 바가 있다”며, “손위생을 준수하는 것이 감염병 예방의 가장 기본 수단이자, 각종 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가장 경제적인 실천”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김 교수는 “한국의 경우 다인병실이 다수이기 때문에 접촉을 통한 감염률을 낮추는 것이 상대적으로 어려운데, 이러한 환경적 한계점에도 불구하고 침상마다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다양한 중재활동을 도입하였을 때 손위생 수행률이 상당히 높은 수준으로 증가했다”며, “의료현장에 직접 노출되어 있는 의료진과 환자, 보호자 모두의 안전을 위해서는 손위생과 관련된 사전 교육 및 홍보 활동을 통해 긍정적으로 참여를 높일 수 있는 환경 조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병원 내에서 실시한 손위생 증진활동이 다제내성균 중 가장 치명적이라 할 수 있는 MRSA 패혈증을 감소시킴으로써 환자 안전에 기여하고, 비용효과 면에서도 경제성이 높은 실천임을 증명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며, 이러한 성과를 인정받아 세계적 감염 관련 학술지인 ‘미국 감염통제 저널(American Journal of Infection Control)’ 9월호에 게재되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6/11/07 [09:26]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맞어 크레물린 궁 처럼 소통이나 시민이
김영환 장관님, 선거기간동안 후보님의 용기에 경의를 표하며 끝까지 진실을 파헤쳐주실것을 기대합니다
정신이 나간 정치인들은 듯거라
김부선씨 화이팅! 진실을 꼭 밝히는데 적극 나서기를 바랍니다.
인도 위에 올라온 정윤 후보 유세 차량
도대체 혜경궁김씨는 누굽니까~!
2013 백발 이라면 그놈 맞네 ㅋㅋㅋㅋ
문자
대한민국
신선한 여행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