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경제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 기업경기전망지수 ‘청신호’
성남상의 조사서 전 분기 대비 13p 상승 ... 경기회복 기대감 높아져
 
김태섭 기자
배너

 [성남일보 = 김태섭 기자] 성남지역 제조기업의 2/4분기 기업경기전망조사 결과 1/4분기에 비해 13포인트 상승한 77을 기록,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실은 성남상공회의소가 지난 3월 2일부터 22일까지 관내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 2/4분기 기업경기전망조사’에서 드러났다.

▲ 성남지역 BSI 전망 및 실적 추이.     © 성남일보

이번 조사결과 2분기 체감경기에 대해 불변 전망이 50.8%로 가장 높았고, 악화될 것이라는 전망은 36.1%, 호전될 것이라는 예측은 13.1%로 나타나 기준치(100)를 하회한 77로 집계됐다. 

 

이 같은 전망치는 지난 분기 전망치 64에 비해 13포인트가 증가했으며 지난해 1분기 이후 하락한 수치가 1년 만에 상승세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 결과 지난 해 연말부터 지속되어 온 국내 정치와 관련한 불안 요인이 해소되면서 새롭게 출범할 정부에 대한 기대심리가 일부 반영한 것으로 보인 반면 북한 및 중국 관련 정치 이슈가 악화되어 여전히 경기 회복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여파가 이어져 기준치(100)를 하회한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 2/4분기 매출액 전망지수는 87(1Q 전망 67), 당기순이익 전망지수는 80(1Q 전망 64)으로 매출 관련 전망은 기준치(100)를 하회하였으나, 1/4분기 전망지수와 대비해서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 기업의 39.4%가 2/4분기 매출액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였고, 당기순이익은 41.0%가 1분기와 비슷한 수준일 것으로 응답했다. 

 

2/4분기 기업의 자금상황 역시 크게 개선되지는 않을 것(불변, 62.3%)이라는 전망이 가장 많았고, 응답기업의 63.9%가 고용 증가 계획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2017년 1/4분기 BSI 실적추정치는 ‘51’로 조사 되어 전망치(64) 대비 13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나 기업들의 2017년 첫 출발이 어려웠던 것으로 나타났다. 1/4분기 체감경기 실적에 대해 전 분기 대비 ‘악화되었다’는 의견이 55.7%로 가장 높았으며, ‘호전되었다’는 의견은 6.6%에 그쳤다.

 

현재 성남기업에게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대내 불확실성 요인으로 정치불확실성(35.3%), 정부 컨트롤 타워 부재(22.8%), 금리 변동 가능성(16.2%)을 꼽았으며, 대외 요인으로는 미국 트럼프 리스크(30.4%), 중국 한한령 및 경기둔화(26.1%), 환율변동(15.9%)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대내외 불확실성을 극복하기 위하여 성남 기업은 사업다각화(46.1%), 혁신기술 개발(19.7%), 해외 신시장 개척(17.1%) 등의 노력을 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BSI(Business Survey Index)는 기업이 현장에서 체감하고 있는 경기 동향을 수치화한 것으로 0~200 사이로 표시하며, 100을 넘어서면 다음 분기 경기가 이번 분기 대비 호전될 것이라고 보는 기업이 많은 것이고, 100 미만이면 그 반대인 것으로 분석된다.


배너
기사입력: 2017/04/05 [16:34]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남일보에게 부탁하는데 00 사진좀 내려주든지 멀리서 보이게 해주시오.
정책따위는 필요업다
기대하는것이 잘못
왠 고소 고발이 그리 많은지
사필귀정님 말에 공감 한표
때가되면..
성남시는 미첫네
상통노조 수상을 축하합니다. 끈질긴 생명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화이팅하세요. 밖에서나마 응원합니다.
야!! 이재명 시장 본인도 아니고 전직 비서 이야기를 ..
일단 고소한다 기자회견 부터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