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광환 시의원, 성남도시개발공사 5분발언
 
편집부
배너
배너

[성남일보] 안광환 성남시의회 의원은 6일 오전 개회된 제227회 제1차 본회의 5분발언을 통해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지난 1월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해외연수에 대해 정면 비판하고 나섰다. 다음은 5분발언 전문.

 

- 5분발언 전문

 

성남을 사랑하는 100만 시민 여러분. 존경하는 의장님과 선배 동료의원 여러분. 신흥 2동, 3동, 단대동 출신 안광환 의원입니다.

 

본 의원은 오늘 성남도시개발공사의 방만한 운영에 대해 지적하고자합니다.

 

아시다시피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시민 혈세로 만들어진 공기업 입니다. 막대한 예산이 반영되고 800여명이 근무하는 거대조직으로 성남시 공적영역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성남도시개발공사 임직원의 마인드는 공적업무를 수행하는 공직자의 마인드보다는 일반 기업체 직원의 마인드를 갖고 있는 것같습니다.

의회의 감사에서 일부 제외되었다는 이유로 외유성 해외연수를 다니는 것으로 보입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도시개발공사 임직원 13명이 지난 1월 30일부터 2월 9일까지 호주 시드니와 멜버른, 뉴질랜드 등으로 해외연수를 갔다 왔다 합니다. 총 예산은 약 8천3백여 만원으로 일인당 6백여만원을 사용하였습니다.


이는 한 사람당 6백만원이 넘는 경비로 시의원 보다 2배 이상을 지출했습니다.

이 예산은 시의회 감사영역에서 벗어나 있는 개발사업본부 자금에서 충당했으며 연수에 참여한 본부장 2명은 670여만원을 주고 항공기 비즈니스석으로 이용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공무원들과 시의원들이 통상 이용하는 이코노미 좌석 요금 360여만원 보다 2배 가량 비싼 호화좌석을 이용했다는 것입니다. 여비 집행에 있어 관련 규정을 따랐다고는 합니다만 공기업인 도시개발공사 임원이 꼭 6백만원이 넘는 비즈니스석을 타야만 했는지 묻고 싶습니다.


“국가에서 천억원을 뺐어간다”, 그러면 복지관련 예산을 줄일 수 밖에 없다고 현수막으로 도배가 되었던 것을 기억하실 겁니다. 한쪽에서는 돈이 없다고 아우성인데 자체 사업으로 버는 돈이 예산의 50%도 안되는 공기업인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예외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연수참가 직원들의 직무관련성도 문제입니다.


각종 개발과 관련 선진지 해외연수 명목임에도 이번 연수참가자들은 경영기획, 인사, 개발, 투자, 고객만족, 회계, 감사 등 관리업무를 담당하는 직원이 다수입니다. 이들이 견학 관련 내용을 다루는 부서로 전출되지 않으면 벤치마킹의 의미는 없다고 봐야 할 것입니다.

 

개발, 투자업무 담당자를 제외한 나머지 인원들은 굳이 호주나 뉴질랜드 까지 해외연수를 갈 필요가 있었을까 의문이 듭니다.

 

이는 관광성 외유를 각종 개발과 관련해 선진지 해외연수로 포장했다는 의구심을 지울수 없으며 방만한 경영의 한 예라 할 것입니다.

 

또 다른 문제는 연수 장소입니다.


해당 지역은 시의원들과 일부 도시개발공사 임직원들이 이미 앞서 연수를 갔던 장소로 같은 조직에서 이미 다녀온 곳을 또다시 찾아갈 만큼 중요한 것인지 아니면 내부적으로 연수결과도 공유가 안되는 한심한 곳인지 납득할 만한 설명이 요구되는 대목입니다.

 

이런 방만 경영의 중심에는 시의회의 감사를 받지 않는 개발사업본부자금이 있습니다. SPC를 만들고 성남의 뜰 주식회사에서에서 용역에 따른 수수료 명목으로 33억원을 받아 해외연수비용 1억 5천만원을 편성하였
습니다.


의회감사 등 외부감사가 부실하니 이사회 의결만으로 비즈니스석 타고전에 갔던 곳을 또 가고 있습니다. 내년에도 같은 곳에 같은 명목으로도 갈지도 모릅니다.

 

선진지 벤치마킹은 필요합니다. 개발관련 선진지를 견학하고 배워와 도시개발공사 임직원들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다면 실시해야 합니다.

 

다만 적정한 예산으로 해당분야 직원이 가야 한다는 말씀입니다. 황호양 사장에게 요구 합니다. 논란이 된 해외연수와 관련 소관 업무분야 별로 이들 연수국가가 인사, 고객만족, 회계, 감사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선진화 되었다는 입증결과보고서를 작성해 의회에 제출해 주시기 바랍니다. 경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배너
기사입력: 2017/04/06 [18:10]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경기지사 낙마?? 삼선??? 짬뽕이다
이재명시장 경기지사 낙마하고 성남시장 3선 환영합니다
지나가다님 말에 공감합니다.
성남에 지역언론이 있는가?
현직 유지한 경선 참여는 불법!
장난하냐
만일 병욱 씨가 출마한다면...
내가 아바탑니꽈아~
누가 뒤에서 시키는것이것제. 안전판으로 삼아야항께 그런거 아닌감
공원해제하고 개인에게 돌려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