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이재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중원서, 시 비서실 압수수색 ... ‘진상 드러날까’
성남시청 야외스케이트장 벽보 게첨 관련 수사 ... 이재명 시장, SNS서 반박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 의원 게첨자 허위사실 게첨 혐의 고소로 수사 진행
 
모동희 기자
배너
배너

[성남일보 = 모동희 기자] 성남중원경찰서가 성남시청 야외 스케이트장 벽보 게첨 고소 사건과 관련, 지난 26일 오전 성남시청 2층 시장 비서실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서자 이재명 시장이 SNS를 통해 반박하고 나서 수사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중원서는 지난 1월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에 허위사실을 게재한 벽보가 허위사실이라며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 의원 4명이 고소한 사건을 조사해 왔다.

 

새누리당은 '야외스케이트장 예산 삭감에 따른 안내문' 내용이 사실과 다른 허위사실로 새누리당 소속 의원 4명의 이름을 손 글씨로 적은 것은 허위사실이라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중원서는 스케이트장 벽보가 게첨된 당일 시청 방문객을 조사하던 중 시청 2층 복도 CCTV에서 불특정 2명이 비서실을 출입한 사실을 확인하고 이날 경찰관 5명을 보내 당시 비서실 근무 직원의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외부저장장치(USB), 휴대전화 등을 압수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재명 시장은 지난 2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새누리 시의원들의 반대로 스케이트장이 없어지는 건 사실이고, 공인의 공적활동을 사실대로 알리는 건 국민의 권리”라며“이거 고발인에게만 너무 친절하고 자상한 거 아닙니까”라고 반박하고 나섰다.

 

이에 앞서 성남시 야외 스케이트장 폐쇄 누명을 쓴 새누리당 의원들은 지난 1월 5일 보도자료를 통해 ‘허위사실유포에 따른 명예훼손’으로 안내문 게재자를 고소했다고 밝힌바 있다. 

 

새누리당은 “성남시의회 행정교육체육위원회 새누리당 소속 모 의원은 2017년 세입. 세출 예산안 심사 시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존 스케이트장을 시청과 가까운 유휴지로 이전하고 시설규모의 확대를 시 집행부에 제안했다”며“더 많은 예산을 투입해 주차난을 해결하고 초급코스와 중ㆍ상급 코스를 나누어 이용할 수 있는 발전된 스케이트장을 만들어야 한다”고 발언했다고 밝혔다.

 

새누리당은 “지난 (1월) 3일 이러한 논의과정은 생략된 ‘불법 안내문’들이 스케이트장 가설건축물 외관에 게재되었다”며 불법 안내문을 붙인 사람을 고소했다. 

 

특히 새누리당은 “한 술 더 떠 이재명 성남시장은 기다렸다는 듯이 해당 안내문을 자신의 SNS에 올렸다”면서“사실관계도 확인하지 않은 채 자신의 SNS에 불법 안내문을 따라 올린 것은 명백한 명예훼손”이라며 이재명 시장을 ‘업무상 배임’ 및 ‘직무유기’ 등으로 고소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17/05/29 [08:51]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그노메 진상이 문제다. 진상을 찾아내 밝혀라. 꼭 징헌상 17/05/29 [17:00] 수정 삭제
  어디서나 그노메 진상이 문제여. 이번에는 진상을 꼭 밝혀서 그노메 민낯을 드러내야한다. 꼬옥~ 경찰 화이팅!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공감
축하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어려움이 많겠지먼 힘 내시기 바랍니다.
성남일보는 너무 정치적
힘내시고요. 성남일보가 이깁니다. 반드시요. 사필귀정이기 때문이지요
축하
축하합니다~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이상 나오면
이건 뭐냐?
96%가 너무 높지요. 요즘 전라도도 99% 운운하지만요. 진실을 철저히 가려서 법에 위반했다면 처벌해야지요. 하긴 요즘 문재인 대통령이 대통령 되었다고 제대로 할 까 걱정은 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