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문가와 함께 하는 남한산성 문화유적 답사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 김태섭 기자] 수원박물관은 7월 4일부터 ‘제5차 테마와 해설이 있는 문화유적 답사’ 참가자를 모집한다.

 

지난 3월 시작된 ‘테마와 해설이 있는 문화유적 답사’는 온 가족이 참여하는 우리 고장 역사문화 탐방 프로그램으로, 수원과 수원 인근 역사 유적에 관한 풍성한 이야기를 전문가로부터 들을 수 있다. 10월까지 매월 넷째 토요일에 운영한다.

오는 24일에는 ‘화성에 깃든 정조의 발자취를 따라’를 주제로 4차 답사가 진행됐다.

 

30여 명이 참가자들은 전문가의 해설을 들으며 화성행궁, 화령전, 서장대, 연무대, 수원화성박물관 등 정조대왕의 애민정신이 깃든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둘러봤다.

 

 오는 7월 22일 진행되는 5차 답사 주제는 ‘조선의 자부심, 실학과 남한산성’이다.

 

병자호란 당시 인조가 청 태종에게 무릎을 꿇었던 굴욕의 역사로 잘 알려진 남한산성은 총 둘레가 8km에 이르는 조선 중기 산성 축조의 모델이다.

 

2014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기도 했다. 남한산성에 이어 조선 후기 실학의 역사와 실학자들의 업적을 두루 살펴볼 수 있는 실학박물관을 답사할 예정이다.

 

 7월 4일부터 선착순으로 35명을 모집한다. 관심 있는 시민은 수원박물관 홈페이지(http://swmuseum.suwon.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는 성인 2만 원, 초·중·고 학생 1만 원이고 초등학생은 보호자가 동반해야 한다. 참가자 모두에게 점심식사와 생수가 제공되고 1일 단기 여행자 보험에 가입된다.


배너
기사입력: 2017/06/30 [15:38]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남일보에게 부탁하는데 00 사진좀 내려주든지 멀리서 보이게 해주시오.
정책따위는 필요업다
기대하는것이 잘못
왠 고소 고발이 그리 많은지
사필귀정님 말에 공감 한표
때가되면..
성남시는 미첫네
상통노조 수상을 축하합니다. 끈질긴 생명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화이팅하세요. 밖에서나마 응원합니다.
야!! 이재명 시장 본인도 아니고 전직 비서 이야기를 ..
일단 고소한다 기자회견 부터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