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라이프 > 메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차병원, 여성암 치료백신 공동 개발 '시동'
바이오 벤처 기업과 오픈형 이노베이션 통한 개발 시너지 효과 기대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분당차병원은 주식회사 바이오리더스)와 공동으로 ‘차세대 여성암 치료백신 공동 연구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날 계약을 통해 뮤코맥스(MucoMax®)의 기술을 기반으로 경구 및 주사용 여성암 치료백신 공동개발, 면역 항암제 임상시험 지원, 의료시장 및 사업화 등을 진행하기로 협의했다.

▲ 공동개발 게약 체결식 장면.     © 성남일보

뮤코맥스는 암에 특이적인 항원을 유산균 균체 표면에 발현시킨 뒤 경구 투여해 치료 효과를 내는 신약개발 플랫폼 기술이다.

 

이번 계약으로 분당차병원은 여성암 분야의 전문성과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유방암, 난소암 등 여성암 환자에 특이적인 바이오마커를 기반으로 한 항원 발굴과 비임상 및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바이오리더스는 분당차병원에서 발굴한 바이오마커를 뮤코맥스 기술과 결합한 면역 항암제를 개발할 예정이다.

 

김동익 분당차병원장은 “바이오리더스는 유산균을 이용한 획기적인 면역 항암치료 기술로 업계에서 주목 받고 있는 역량 있는 기업”이라며 “이번 공동 연구가 치료제 개발의 성공으로 이어져 여성암 환자에게 치료 선택의 폭을 넓혀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영철 바이오리더스 대표이사는 “연구중심병원으로서 여성암 분야에 축적된 분당차병원의 임상 경험이 효과적인 면역 항암제 후보 물질을 찾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분당차병원과 긴밀한 협력으로 뮤코맥스 기술을 확장시켜 파이프라인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면역항암제 시장은 2018년까지 연평균 14.7%의 높은 성장과 679억 달러의 시장규모가 전망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단일클론항체 기술, 유전자 치료제 기술, 세포 치료제 기술 등 다양한 첨단 기술이 적용되어 신약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는 반면 이번에 공동 개발하게 된 뮤코맥스(MucoMax®) 기술 기반의 면역항암제는 경구용 약물로 복용 편의성이 뛰어난 차세대 면역치료제로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7/07/27 [08:35]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미친세상에 미친 년넘들이 설쳐대는 꼴이
지금 이재명 부부 경찰조사 받고 있어요.
장군감이네요. 강단이 보입니다. 경영진들
여자도 버린 @이 개버리구 간건 당연한일
우리집 개는 잘 신경쓰고 있어. 쟤는 대놓
성남일보는 이재명 신문이냐?
니들 집 개나 신경써라. 할짓거리 없으니
담당팀장는 알바 시켜서 댓글 달지 마세요
참, 너무한다. "낙지네" 옷깃만 스쳐도
사람이든, 동물이든, 몹쓸 존재 곁에 있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