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박명숙 경희대 교수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 내정

성남국제무용제 상임위원 역임한 공연예술전문가 ... 경희대 무용학부 교수 역임

김성은 기자 | 기사입력 2017/09/13 [23:04]

박명숙 경희대 교수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 내정

성남국제무용제 상임위원 역임한 공연예술전문가 ... 경희대 무용학부 교수 역임

김성은 기자 | 입력 : 2017/09/13 [23:04]

[성남일보 = 김성은 기자] 성남문화재단 제5대 대표이사에 박명숙(67.여) 경희대학교 명예교수가 내정됐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 8일) 이사회를 열어 지난해 11월 30일로 임기가 만료된 정은숙 대표이사의 후임으로 박명숙 경희대학교 명예교수를 내정했다.

▲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에 내정된 박명숙 교수.     © 성남일보

박명숙 내정자는 이화여자대학교 및 대학원을 졸업한 후 지난 2015년까지 34년간 경희대학교 무용학부 교수로 재직하며 제자들을 배출했다.

 

박 내정자는 지난 1978년 한국의 대표적인 현대무용단 박명숙댄스씨어터(Myungsook PARK Dance Theatre)를 창단해 현재까지 200편이 넘는 레퍼토리를 소개하며 무용전도사 역할을 해왔다.

 

40여 년간의 창작활동 및 교육활동으로 2016년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으로 선임된 박명숙 내정자는 대한민국 1세대 최고 무용수이자 안무가, 예술감독, 예술행정가 그리고 융복합 교육의 선구자로 예술계의 새로운 길을 만들어 왔다.

 

이 같은 활동에 대한 공로로 옥조근정훈장(2015년), 제58회 대한민국예술원상(2013년) 등을 수상했다.

지난 2009년 <성남국제무용제> 상임위원으로 성남과 연을 맺은 박명숙 내정자는 오는 14일부터 개회되는 제232회 성남시의회 임시회 임명동의를 거쳐 성남문화재단을 이끌게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