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부 부처 남성육아휴직 사용율 ‘낙제점’
윤종필 의원,주요 부처별 육아휴직 사용현황서 제기 ... 대책마련 ‘촉구’
 
김성은 기자
배너
배너

[성남일보] 주요 정부 부처의 남성육아휴직률이 3%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나 대책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 윤종필 의원.     ©성남일보

이 같은 사실은 윤종필 의원(자유한국당. 분당갑)이 인사혁신처로부터 제출받아 분석한 ‘주요 부처별 육아휴직 사용현황’ 자료에서 드러났다.

 

자료에 따르면 지난 1014년부터 3년간 남성육아휴직 평균 사용률이 3%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정부는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 중 하나로 남성 육아휴직을 확대 시행하고 이를 보장하기 위한 정책개발에 힘써왔지만 정작 저출산 정책에 모범을 보여야 할 정부 부처 공무원들의 남성육아휴직이 실효를 거두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조사에서 가장 높은 남성 육아휴직 사용율을 기록한 부처는 여성가족부(7.79%)였으며 2위는 교육부(4.34%), 3위는 보건복지부(3.79%)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문화체육관광부(1.59%), 환경부(1.44%), 미래창조과학부(1.42%) 순으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이에 대해 윤종필 의원은 “공무원들의 저조한 남성육아휴직 사용률에 대해 지적했으나 올해도 큰 변화는 없었다”며 “정부 부처가 앞장서 출산 휴가를 보장・권고하는 모범적 분위기를 조성해 사회 전반적으로 가족친화적 분위기가 정착될 수 있도록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배너
기사입력: 2017/10/02 [18:38]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힘내라 임동본!
한심한 세월이 지나갓구나 어언 팔년이라는 그 긴세월이, 분노로 바뀐 세월 말이다
뻔하지모 그너메 도지사 김치국이가 몬지
4년동안 도시재생외치다 선거앞두고 웬재개발
그래도 성남환경운동연합밖에 없네...
권혜성
좌파시민단체 일자리 창출용 도시재생사업
속속들이 파헤쳐주길....
아무개 지구당 위원장 잘나가는데요
제발 진보팔이해가며 지역 썩은 것들 싹쓸이 했으면 조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