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 판교 역사 재조명 '시동'
성남문화원, 제22회 학술회의 개최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문화원은 오는 31일 오후 1시 30분 성남시청 한누리홀에서 ‘성남판교의 역사 재조명’을 주제로  제22회 학술회의를 개최한다.

▲ 사신의 복장 양관조복.     © 성남일보

이번 학술회의는 '성남 판교 역사의 재조명'을 대주제로 조병로 경기대학교 명예교수가 기조발표를 통해 판교지역이 교통로상에서 어떤 의미를 지니고 있는지를 조명한다. 

 

이어 제1주제는 하남 풍산고 유병상 박사가 '1811년 조선통신사 판교참 기록의 가치'를 발표한다. 유 박사는 서울대 규장각이 소장하고 있는 이 기록을 통해 당시 관리들이 이두식 한문을 사용했음을 보여 줄 뿐 아니라 판교참에서 사신단 일행을 위한 각종 지원을 한 사실을 보여주고 있어 판교 역사의 복원에 귀중한 사료를 발표한다.

 

제2주제는 숙명여대 홍대한 박사가 '역원제도의 운영과 성남 판교'를 주제로 서울과 지방을 잇는 핵심 교통로에 위치한 판교역과 판교원의 중요성을 발표한다.

 

제3주제는 동서울대 서승갑 박사가 '판교 역사복원과 문화행사 추진방안'을 주제로, 낙생행궁, 판교역을 배경으로 사신행차와 조선시대 강무(군사훈련), 복식과 음식 등의 콘텐츠를 활용한 문화행사 추진 방안을 발표하게 된다.

 

김대진 원장은 "판교의 역사 연구를 통해 우리 성남시에 새로운 문화콘텐츠를 추가하고 판교원과 판교역 등의 역사와 문화를 발굴 재현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게 됐다“며. ”성남문화원은 우리 고장의 역사 발굴과 전승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7/10/26 [21:51]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지순례 왔고요 이런 형님을 정신병원에
간 발의 차이로 내일채움공제 가입 못 한
안되는것 뻔한것 특례시 쌩쏘.... 재명때
미래가 없는 성남시 그리고 성남시민인 "
분당지역의 현안에 초점을 맞추어 뜻을 같
이재명의 과거행적을 누구보다 잘아는 모
모동희대표님 이제 또다시 꼭 해야 할
문재앙의 3인방이 김경수, 양정철, 탁재민
이재명 실체 충격이다 속지말자 국민은
이재명실체충격이다 국민은 속고있다 국민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