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남한산성 답사 > 포토 에세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한산성에 핀 눈꽃
 
편집부
배너

[성남일보] 성탄절을 맞은 남한산성. 오늘도 한겨울의 운취를 물씬 풍기는 기상을 품고 남한산성을 찾는 사람들을 반긴다. 그래서 남한산성을 오르는지 모른다. 

▲ 눈에 덮힌 남한산성 성곽.     © 성남일보
▲ 눈을 품고 있는 남한산성.     © 성남일보
▲ 겨울산행에 나선 등산객들이 성곽을 걷고 있다.     © 성남일보
▲ 남한산성 성곽의 겨울 정취.     © 성남일보
▲ 눈을 품은 성곽 소나무.     © 성남일보
▲ 남한산성 눈꽃.     © 성남일보
▲ 남한산성 소나무 숲에 핀 눈꽃.     © 성남일보








 

 


배너
기사입력: 2017/12/25 [20:50]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남일보에게 부탁하는데 00 사진좀 내려주든지 멀리서 보이게 해주시오.
정책따위는 필요업다
기대하는것이 잘못
왠 고소 고발이 그리 많은지
사필귀정님 말에 공감 한표
때가되면..
성남시는 미첫네
상통노조 수상을 축하합니다. 끈질긴 생명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화이팅하세요. 밖에서나마 응원합니다.
야!! 이재명 시장 본인도 아니고 전직 비서 이야기를 ..
일단 고소한다 기자회견 부터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