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경제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새해 예산 최초 3조 예산시대 ‘돌입’
3조15억 원 확정 ... 7번째 상정한 고교무상교복 예산 · 성남FC 예산 삭감
 
김태섭 기자
배너

[성남일보] 2018년도 성남시 예산이 올해 예산 2조 6,251억 원 보다 14.3% 증가한 3조15억 원을 기록, 3조 원 예산시대에 들어섰다.


성남시는 29일 새벽 성남시의회 본회의에서 일반회계 2조526억 원, 특별회계 9,489억 원 등 3조15억 원 규모의 새해 예산이 기명표결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 성남시청 전경.     ©성남일보

이날 성남시의회는 그동안 쟁점사항 예산인 고등학교 무상교복 예산 28억 원과 성남FC 운영예산 70억 원 중 55억 원이 삭감했다.


이에 따라 성남시가 7번째로 성남시의회에 상정한 고교무상교복 예산은 자유한국당 등 야당의 반대로 또다시 무산됐다.


분야별 예산은 사회복지 분야에 일반회계의 38.0%인 7,806억 원으로 청년배당 109억 원, 은행종합사회복지관 건립비 54억 원, 황송노인종합복지관 부지매입비 50억 원, 위례어울림종합사회복지관 부지 매입비 42억 원 등이 편성됐다.


교육 분야는 902억 원(4.4%)으로 중학생 무상교복 지원비 22억 원, 야탑청소년수련관 건립비 156억 원, 교육환경개선사업비 110억 원 등이다.


또한 성남시가 청소년배당으로 요구한 176억 원은 시의회에서 조례가 통과되지 못해 예산에 편성되지 못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산업분야는 842억 원으로 시흥동 판교 창조경제밸리 내 성남글로벌ICT융합플래닛 건립비 190억 원, 수진동 수정커뮤니티센터 건립비 109억 원 등이 편성됐다.


서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인 어르신 소일거리에는 38억 원, 성남형일자리는 13억 원, 공공근로는 33억 원의 사업비가 편성됐다.


도시재생 사업에는 일반지역 재생사업비 27억 원, 수진2동 맞춤형 정비사업비 23억 원, 기타 도시재생사업비 70억 원이 편성됐다.


기타 지방채 상환 190억 원, 남한산성 순환도로 확장 공사비 107억 원, 이배재도로 확장 공사비 94억 원, 백현동 카페거리 공영주차장 건립비 54억 원 등이 편성됐다.


배너
기사입력: 2017/12/29 [20:52]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남일보에게 부탁하는데 00 사진좀 내려주든지 멀리서 보이게 해주시오.
정책따위는 필요업다
기대하는것이 잘못
왠 고소 고발이 그리 많은지
사필귀정님 말에 공감 한표
때가되면..
성남시는 미첫네
상통노조 수상을 축하합니다. 끈질긴 생명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화이팅하세요. 밖에서나마 응원합니다.
야!! 이재명 시장 본인도 아니고 전직 비서 이야기를 ..
일단 고소한다 기자회견 부터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