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뉴스 > 건강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올림픽 성화, 경기도 밝힌다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경기도가 지난 5일 공식 축하 행사를 열고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봉송을 시작했다.

 

경기도는 지난 5일 수원 화성행궁에서 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와 염태영 수원시장, 김진관 수원시의장, 1천여명의 도민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화봉송 축하행사를 개최했다.

▲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봉송 장면.     © 성남일보

이날 성화봉송 축하행사는 수원시가 준비한 장용영 수위의식, 무예24기 등 전통문화 공연과 올림픽 후원사인 코카콜라, 삼성전자, KT에서 개최한 축하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11월 1일 한국에 도착한 올림픽 성화는 제주도와 부산, 경남, 전남 등 16개 광역시와 도를 거쳐 지난 4일 여주에 도착했다.

 

경기도에서는 지난 5일 수원을 시작으로 ▲6일 용인 ▲7일 광주 ▲8일 성남 ▲18일 고양 ▲19일 파주 ▲20일 연천 ▲20일 의정부 등 9개 시군 314.6km의 대장정이 펼쳐진다.

 

이와 별도로 평창 동계패럴림픽 성화봉송 축하행사는 ▲안양(3.2 안양천 박석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경기도는 평창 동계올림픽 슬로건인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의 정신을 잘 살릴 수 있도록 성화봉송 기간 동안 매일 저녁 성화안치 축하행사와 지역별 문화공연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성화봉송 주자로는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과 경기도 홍보대사인 방송인 크리스티나, 북한이탈주민 출신으로 탈북 주민 지원업무를 맡고 있는 김현아 주무관 등 각 분야의 상징적 인물 677명이 나선다.

 

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경기도에 도착한 소중한 성화가 1300만 도민의 올림픽 성공 개최기원을 모아 무사히 강원도로 전달되길 바란다”면서 “평창올림픽 성공개최에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추진 중이다. 도는 지난해 서울·강원과 공동으로 동계올림픽 붐업 조성 차원에서 김연아 아이스쇼 개최, 해외 관광객 대상 홍보활동, 평창동계올림픽 입장권 구매촉진 협약 체결 등을 추진한 바 있다.

 

경기도는 남은 기간 동안 도내 관광 음식점을 위한 사진메뉴판 제작 배포, 참가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한 연습장·훈련 지원, 원활한 경기 운영을 위한 공무원과 자원 봉사자 파견 등을 차질 없이 진행하는 등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1/07 [14:39]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평창 동계올림픽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맞어 크레물린 궁 처럼 소통이나 시민이
김영환 장관님, 선거기간동안 후보님의 용기에 경의를 표하며 끝까지 진실을 파헤쳐주실것을 기대합니다
정신이 나간 정치인들은 듯거라
김부선씨 화이팅! 진실을 꼭 밝히는데 적극 나서기를 바랍니다.
인도 위에 올라온 정윤 후보 유세 차량
도대체 혜경궁김씨는 누굽니까~!
2013 백발 이라면 그놈 맞네 ㅋㅋㅋㅋ
문자
대한민국
신선한 여행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