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HOME > 뉴스 > 건강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MF 최병찬 최종 선발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255대 1의 경쟁률을 뚫은 최종 승리자는 홍익대 MF 최병찬이었다.

 

성남은 지난해 11월 말 2018 시즌을 함께할 프로 선수를 선발하기 위해 공개테스트를 실시했다. 성남은 매년 민주적이고 공정한 시스템 정착시키고 실력 외적인 사유로 기회를 부여받지 못하는 선수에게 기회 제공을 위해 공개테스트를 진행해왔다.

▲ 성남FC에 입단한 홍익대 MF 최병찬.     © 성남일보

2018 시즌 프로 공개테스트에는 총 255명이 지원했으며 서류전형, 4번의 실기테스트를 통해 MF 최병찬이 최종 까치군단의 일원이 됐다.

 

부경고-홍익대 출신의 최병찬은 대학시절 홍익대 해결사로 불리며 팀의 주축으로 활약했다. 측면, 중앙 미드필더 모두 소화가 가능하며 왕성한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움직임과 드리블, 패스 등 기본기가 탄탄한 것이 강점이다. 2017 아시아대학선수권 A팀 대표로 활약하기도 했다.

 

최병찬은 공개테스트 내내 기복 없는 플레이로 선수강화위원회 전원에게 좋은 평가를 받아 마침내 성남의 유니폼을 입고 프로무대에 첫 발을 내딛게 되었다.

 

높은 경쟁률을 뚫고 프로의 벽을 넘은 최병찬은 “성남이라는 명문 팀에 선택받은 만큼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공개테스트에 임했던 절실한 마음을 잃지 않고 신인다운 패기와 열정을 보여 드리겠다”며 입단 소감을 밝혔다.


배너
기사입력: 2018/01/11 [17:48]  최종편집: ⓒ 성남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성남일보에게 부탁하는데 00 사진좀 내려주든지 멀리서 보이게 해주시오.
정책따위는 필요업다
기대하는것이 잘못
왠 고소 고발이 그리 많은지
사필귀정님 말에 공감 한표
때가되면..
성남시는 미첫네
상통노조 수상을 축하합니다. 끈질긴 생명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화이팅하세요. 밖에서나마 응원합니다.
야!! 이재명 시장 본인도 아니고 전직 비서 이야기를 ..
일단 고소한다 기자회견 부터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