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소방서, 지난해 화재발생 부주의 ‘최다’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성남소방서는 지난해 287건의 화재발생 통계를 발표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2017년 한 해 동안 발생한 화재는 287건으로, 전년대비 4.4%가 증가했고, 인명피해는 12명으로 9%가 증가했으며, 재산피해는 1,450백만 원으로 36.7% 감소한 것으로 집게 되었다.

▲ 성남소방서 전경.     ©성남일보

발생 원인별로는 부주의에 의한 화재 143건(49.8%), 전기적 요인에 의한 72건(25.1%), 기계적 요인에 인한 화재 47건(16.4%) 순이었다.

 

발생 장소별로는 주거화재가 130건(45%)으로 기타화재 24건(44%), 비주거화재 11건(21%), 임야화재 2건(10%), 차량화재 2건(3%) 순으로 발생하였다.

 

권은택 성남소방서장은 "이번 통계를 바탕으로 소방안전대책을 추진하여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1/11 [21:19]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
박사모 부부가 똑같네.. 이제와서 딴소리
조중동이 성남일보와 같았다면, 지금 대한
인맥이 아주 화려하네~ 줄줄히 낙하산인사
이런 게 기사죠. 이재명이 뿌린 돈 받은
기자님.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이재명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