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정월 대보름 민속놀이 오세요~
 
김태섭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문화원은 무술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전통문화의 의미를 되새기며 시민 화합을 도모하고 고유 풍속을 알리기 위해 오는 3월 3일 오후 1시 성남시청 앞 광장에서 '‘제17회 성남시 정월 대보름 민속놀이’ 행사를 갖는다.

이날 행사는 1부 식전행사로 성남시 향토문화재 제15호 ‘이무술 집 터 다지는 소리’와 ‘무용, 경기민요’ 등의 전통예술 공연이 펼쳐지고 이어지는 2부 개회식에는 아슬아슬한 ‘궁중 줄타기’, 성남시 향토문화재 제16호 ‘오리뜰농악’ 공연, ‘떡메치기, 연날리기, 윷놀이, 투호, 새끼줄 꼬기, 가훈 써받기, 신년운수보기, 화전 부치기, 전통차 시음, 전통민속놀이 체험, 전통악기 체험, 제기 만들기’ 등의 시민 참여 행사가 열린다. 

 

민속놀이 대항 ‘투호 , 윷놀이, 제기차기’와 무술년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바라는 ‘소원지 쓰기’, 일 년간 부스럼과 종기가 나지 않게 해달라는 의미가 있는 ‘부럼깨기 체험’, 마지막으로 시민 모두가 참여하는 '부럼 박 깨기’등의 다채로운 민속행사가 마련된다.

 

김대진 원장은 “예로부터 정월대보름은 설, 추석과 함께 비중이 큰 명절로 ‘정월이 좋아야 일 년 열두 달이 좋다’라는 이야기가 있을 정도로 온 국민이 함께해 온 명절"이라며"설날만큼 비중이 큰 날로 정월세시풍속의 전통행사에 많은 시민들이 참가해 풍년을 기원하고 액(厄)을 떨쳐내고 복을 받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8/02/23 [10:36]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온 언론이 덮어주고 찬양하는데 여기만 그
이재명 싸질러놓은 똥을 비공개 mou로 은
구부려서자지마비게깔고자
다음번 집회는 분당민 전체가 일어나도록
뭐가 되었던 조폭 연류... 정말 싫다
털보가 죽일넘이지. 조폭에 활용당한 이재
성남시 진짜 가관이네요 전임시장부터 현
진영을 떠나 전임시장의 이상한 행태는 바
나랏일은 원칙적으로 처리하는게 맞지!!
투명하지 않은건 분명 뭔가 구린 다른 이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