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은수미 포스터 논란
잠깐 청와대 관두고 성남시장 출마?
 
모동희 기자

[성남일보] 은수미 씨가 26일 위키트리 라이브쇼에 출연하면서 만든 홍보 포스터가 논란이다.

 

포스터는 일본 베스트셀러 소설인 <잠깐만 회사 좀 관두고 올게>를 영화화한 나루시마 이즈루 감독의 홍보물을 모방한 '잠깐만 청와대 관두고 올게'다.

▲ 은수미씨가 지난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공유한 위키트리 이미지.     © 성남일보

이에 1인 미디어들은 비판 일색이다.

 

한 1인 미디어는 "출마가 장난이 아닌데 홍보치고는 정말 웃긴다"고 꼬집었다.

 

다른 미디어는 "은수미 씨가 비례대표 국회의원 시절 감성팔이로 짜증났는데 이제는 코미디로 짜증나게 한다"며 "좀 진중하게 처신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역 정가도 의외라는 반응이다.

 

민주당 한 관계자는 "프로그램을 만든 쪽에서 은씨에게 사전에 분명히 포스터를 이야기했을 텐데 코미디"라고 말했다.

 

다른 관계자는 "이 포스터 건을 가볍게 보아서는 안된다"며 "정치인의 균형감각을 가늠할 수 있는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3/28 [10:06]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김태년은수미사귀냐? 18/03/28 [13:00] 수정 삭제  
  은수미씨 성남사람 맞나요? 청와대 8개월 알바뛰고 와서 성남시장한다? 성남시장이 그렇게 만만한가요? 시민알기를 개떡으로 아네
은수미 실망 18/03/28 [21:10] 수정 삭제  
  은수미 '실망'에서 "폭망"하지 않기를;;;;
종북 18/03/29 [12:24] 수정 삭제  
  사노맹 불법만 좋아하는 사람은 나가라
은수미 전지지자 18/03/29 [22:06] 수정 삭제  
  이젠 지지 철회합니다. 소신이 없으신 거 같아서요. 철학이 없으면 처신이 가벼워질 수 밖에요. 소신과 철학이 분명한 큰 정치인을 언제 쯤 볼 수 있을런지.쩝
한원숭 18/03/30 [01:33] 수정 삭제  
  나는 재넘어에 사는 주먹원숭이. 제법 장난꾸러기지. 킹콩이 떠난다기에 고을로 와서 대장 좀 되려고 했더니 안되네. 내 이름은 약삭빠르기 그지 없는 한원숭! 은수미 씨가 원숭이 닮으면 안되는데...킹콩 떠난 자리에 원숭이 천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장군감이네요. 강단이 보입니다. 경영진들
여자도 버린 @이 개버리구 간건 당연한일
우리집 개는 잘 신경쓰고 있어. 쟤는 대놓
성남일보는 이재명 신문이냐?
니들 집 개나 신경써라. 할짓거리 없으니
담당팀장는 알바 시켜서 댓글 달지 마세요
참, 너무한다. "낙지네" 옷깃만 스쳐도
사람이든, 동물이든, 몹쓸 존재 곁에 있으
기다려야 하는지? 도지사 당선되고 경기도
공공연한 사실 아닌가요? 일설에 의하ㅓ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