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HOME > 레저·여행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천 구석기축제 열린다"
5월 4일부터 4일간 세계의 모든 선사체험의 장 마련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세계최대 구석기 축제인 ‘제26회 연천 구석기 축제’가 오는 5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너도? 나도! 전곡리안’이라는 주제로 전곡리 일대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대한민국, 독일, 스페인, 프랑스, 영국, 포르투칼, 탄자니아, 인도, 일본, 칠레 등 10개국을 대표하는 선사시대를 체험하는 특별한 축제로 진행된다. 

▲ 연천 구석기 축제 체험 장면.     © 성남일보

더불어 구석기시대를 리얼하게 재연한‘구석기 퍼포먼스’는 축제장 곳곳에서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축제현장을 실컷 즐기다 보면 전곡리안이 축제장을 활보하며 관람객과 소통하며 곳곳에서 석기를 만들고, 집을 짓고, 바비큐를 구워먹기도 한다.

 

구석기 바비큐는 참나무장작에 돼지고기를 직접 구워먹는 체험으로 한번 맛보면 절대 잊을 수 없는 구석기의 맛을 선보인다.

 

공연프로그램으로는 개막공연과 인디밴드공연, 가족음악회, 연천힐링음악회 등 저녁마다 즐거운 공연이 펼쳐지고 5월4일과 7일에는 축제장 밤하늘을 더욱 아름답게 해주는 화려한 불꽃놀이가 펼쳐진다.

어린이노래자랑, 전곡리안패션왕선발대회 등 다양한 경연과 버블쇼, 매직쇼 등 어린이를 위한 특별 공연이 펼쳐진다.

 

전시행사로는 전곡선사박물관, 토층전시관, 방문자센터, 지역문화전시등 선사문화와 국가지질공원 그리고 연천문화를 알 수 있는 전시를 만날 수 있으며 연천농특산물 판매, 농경생활체험, 지역문화전시, 전국사진촬영대회 등 연천군의 다양한 삶의 현장을 경험하는 행사도 함께 한다.

 

제26회 연천구석기축제는 2018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문화관광육성축제, 경기도지정 2018 경기관광 우수축제로 선정된 우수한 축제이다.

 

연천군청 관계자는 "한반도 최초의 인류가 살았던 연천 전곡리 유적에서 그 시대에 살았던 구석기인들의 삶과 진화하는 우리 인류의 역사를 다양한 체험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통해 직접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4/14 [15:35]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 구석기 축제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상품권 싫어!
더럽고 추악한 ~~ 진짜 이것이 민주국가
정말 많은 압박이 있으실텐데도...이렇게
거대악의 거짓에 맞써싸우는 성남일보 항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