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HOME > 레저·여행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늘다리서 한탄강 한 눈에 본다
포천시,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개통 ... 한탄강 협곡 전망
 
김태섭 기자
배너

[성남일보] 포천시는 오는 5월 13일 영북면 대회산리 비둘기낭 폭포 인근 한탄강 협곡을 전망할 수 있는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를 개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통되는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는 비둘기낭 폭포를 비롯한 한탄강의 볼거리가 풍성한 포천관광 르네상스 시대의 출발이 될 것으로 보인다.

▲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전경.     © 성남일보

한탄강 하늘다리는 길이 200m, 너비 2m 규모의 흔들형 보행전용 다리로 1500명이 동시에 50m 높이에서 한탄강 협곡을 전망할 수 있다.

 

또한 교량 중앙 바닥면에는 스카이워크(유리바닥)를 설치해 아찔함을 경험 할 수 있는 한탄강 최초의 보행교로 개통 이전부터 관광객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시는 현재 한탄강 주상절리길, 비둘기낭 캠핑장 등 현재까지 13개소에 831억 원을 투입해 한탄강 관광자원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점핑시설과 미로원 및 현무암 암석원이 있는 ‘한탄강 테마파크’가 비둘기낭 폭포 인근에 2020년 완공될 예정이다.

 

한탄강 하늘다리 건너 중3리 벌판 312,000㎡ 부지에는 경관작물을 식재한 경관단지가 공사 중이며, 비둘기낭 주변 전체와 중3리 경관단지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전망대를 2019년까지 완공해 다채로운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5월 13일 개통 당일에는 포천시산악연맹 주최 제1회 포천시 한탄강 협곡 트레킹 대회가 개최될 예정으로 산악단체, 일반시민 등 2,000여명이 한탄강 하늘다리의 첫 번째 이용객이 될 것” 이라며 “아찔한 한탄강 협곡을 건너고 싶다면 누구나 한탄강 하늘다리를 이용할 수 있으니, 많은 찾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4/15 [15:25]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상품권 싫어!
더럽고 추악한 ~~ 진짜 이것이 민주국가
정말 많은 압박이 있으실텐데도...이렇게
거대악의 거짓에 맞써싸우는 성남일보 항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