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레저·여행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늘다리서 한탄강 한 눈에 본다
포천시,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개통 ... 한탄강 협곡 전망
 
김태섭 기자

[성남일보] 포천시는 오는 5월 13일 영북면 대회산리 비둘기낭 폭포 인근 한탄강 협곡을 전망할 수 있는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를 개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통되는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는 비둘기낭 폭포를 비롯한 한탄강의 볼거리가 풍성한 포천관광 르네상스 시대의 출발이 될 것으로 보인다.

▲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전경.     © 성남일보

한탄강 하늘다리는 길이 200m, 너비 2m 규모의 흔들형 보행전용 다리로 1500명이 동시에 50m 높이에서 한탄강 협곡을 전망할 수 있다.

 

또한 교량 중앙 바닥면에는 스카이워크(유리바닥)를 설치해 아찔함을 경험 할 수 있는 한탄강 최초의 보행교로 개통 이전부터 관광객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시는 현재 한탄강 주상절리길, 비둘기낭 캠핑장 등 현재까지 13개소에 831억 원을 투입해 한탄강 관광자원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점핑시설과 미로원 및 현무암 암석원이 있는 ‘한탄강 테마파크’가 비둘기낭 폭포 인근에 2020년 완공될 예정이다.

 

한탄강 하늘다리 건너 중3리 벌판 312,000㎡ 부지에는 경관작물을 식재한 경관단지가 공사 중이며, 비둘기낭 주변 전체와 중3리 경관단지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전망대를 2019년까지 완공해 다채로운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5월 13일 개통 당일에는 포천시산악연맹 주최 제1회 포천시 한탄강 협곡 트레킹 대회가 개최될 예정으로 산악단체, 일반시민 등 2,000여명이 한탄강 하늘다리의 첫 번째 이용객이 될 것” 이라며 “아찔한 한탄강 협곡을 건너고 싶다면 누구나 한탄강 하늘다리를 이용할 수 있으니, 많은 찾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4/15 [15:25]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뉴비씨 들었어요 모동희 대표님 그동안
뉴비씨 인터뷰 잘 봤어요 그 긴 8년을 신
뉴비씨 보고 왔습니다! 다른 곳에서 볼 수
성남일보 기자님 성남fc 쥬빌리에은행 좀
명석하신 이재선씨가 입바른 소리하면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