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비리행정척결운동본부, 이재명 후보 공천 철회 촉구

모동희 기자 | 기사입력 2018/06/12 [11:14]

비리행정척결운동본부, 이재명 후보 공천 철회 촉구

모동희 기자 | 입력 : 2018/06/12 [11:14]

[성남일보] 고철용 비리행정척결운동 본부장은 11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의 공천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고 본부장은 “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는 배우 김부선 씨와의 최대 불륜 스캔들로 전 국민을 수치와 분노 속으로 몰아넣고 있다”며 “거짓말의 거짓말로 일관하고 있는 형국으로 1300만 경기도민들은 그야말로 망연자실 속에 빠졌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재명 후보도 문제지만, 시민단체들은 침묵을 지키며 촛불혁명의 의미를 퇴색하게 하고 있다”며 “이에 시민단체 대표로서 분연히 일어나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에게 이재명 후보의 공천을 철회할 것을 강력히 건의한다”고 밝혔다.

 

특히 고 본부장은 “이재명 후보가 6.13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에 당선된다 할지라도 경기도민들을 얼굴을 들고 다닐 수 없을 것”이라며 “도지사 임기 4년 내내 극심한 갈등과 분열에 휩싸일 것이니 이재명 후보는 후보 사퇴 자격도 없다”고 비판했다.

 

고 본부장은 “더불어민주당은 읍참마속의 결단으로 즉각 이재명 후보의 공천을 즉각 철회하고, 지방분권 실현을 기대하는 경기도민과 국민들의 뜻을 받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