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HOME > 뉴스 > 건강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승격 전쟁 시동
포항 MF 김민혁 영입," 팀 승격 위해 최선 다할 것”
 
김성은 기자
배너

[성남일보] 성남FC가 포항에서 미드필더 김민혁을 영입하며 승격 전쟁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광운대 시절 2014 U리그 MVP를 거머쥐며 대학 최고의 선수로 활약했던 김민혁은 2015년 FC서울에 입단했으며 이후 광주, 포항에서 활약, K리그1 78경기 5득점 11도움을 기록 중이다.

183cm/71kg의 체격으로 주로 공격형 미드필더를 소화하는 김민혁의 최대 강점은 창의적인 패싱력과 뛰어난 공격 전개 능력이다. 공격을 어떻게 이끌어 갈지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선수로 적극적인 압박 능력과 슈팅력도 가지고 있어 성남 공격의 윤활유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민혁은 성남 남기일 감독과도 인연이 깊다. 2016년 당시, 남기일 감독의 부름을 받아 광주에서 2년간 70경기를 소화하며 핵심 전력으로 활약했다. 남기일 감독 역시 광주 시절 김민혁의 장점을 누구보다 잘 활용한 감독이었던 만큼 성남에서도 김민혁과 남기일 감독은 큰 시너지를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성남에서 다시 한 번 남기일 감독과 재회하게 된 김민혁은 “광주 시절 함께했던 남기일 감독님이 불러주셔서 감사했다. 감독님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그리고 팀이 반드시 승격할 수 있도록 열심히 뛰겠다”라며 승격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메디컬테스트를 마치고 팀에 합류한 김민혁은 7일 서울 이랜드와의 홈경기를 위해 바로 훈련에 돌입했다.

 

한편, 성남은 올 시즌 잦은 부상으로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던 측면공격수 김동희, 중앙수비수 오르슐리치와 계약을 해지했다.

 

김동희는 우즈베키스탄 슈퍼리그의 소그디아나로 이적해 선수생활을 이어가며 오르슐리치는 크로아티아로 돌아가 새로운 팀을 물색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7/03 [08:56]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상품권 싫어!
더럽고 추악한 ~~ 진짜 이것이 민주국가
정말 많은 압박이 있으실텐데도...이렇게
거대악의 거짓에 맞써싸우는 성남일보 항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
영화 팔아방송 팔아 여배우 처먹는놈들
주진우 이명박처럼 이재명 김부선 진실을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장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