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건강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김정민,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 출전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피파황제’로 불리우는 성남FC 소속 ‘FIFA 온라인 4’ 프로게이머 김정민이 피파온라인 4의 첫 e스포츠 대회인 '챔피언십 2018 프리 시즌' 본선에 출전한다.

 

EA 아시아 스튜디오 스피어헤드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온라인 축구 게임 '피파 온라인 4'는 지난 5월 정식 출시됐다.

넥슨아레나에서 열리는 이번 챔피언십 프리시즌 본선 대회를 통해 러시아 월드컵의 흥행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번 프리시즌은 3인 1조로 팀을 이뤄 진행된다. 챌린지 등급 이상 아마추어팀과 '피파 온라인 3' 챔피언십 출전 선수로 구성된 프로팀이 참여해 승부를 겨룬다. 지난 7일 오프라인 예선전을 통해 아마추어팀과 프로팀 각각 4개 팀, 총 8개 팀이 본선에 올라 대결을 펼친다.

 

성남FC와 3년째 인연을 맺고 있는 김정민 선수는 강성훈, 김관형 선수와 함께 팀을 이뤄 Un-limited팀으로 출전하며 이번 대회에서도 성남의 홈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이번 대회의 경우 ‘대표팀’ 모드에 도입된 ‘급여(샐러리캡)’ 제한 시스템을 적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선수는 '급여 200 이하'로 스쿼드를 구성해야 하므로 스쿼드 구성이 다변화 될 전망이다.

 

김정민은 “피파온라인 4의 첫 대회라 긴장이 되지만 함께 팀을 이룬 팀원들과 함께 우승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올 시즌 성남FC가 리그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는 만큼 팬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각오를 밝혔다.

 

한편, 이번 프리시즌 대회의 총 상금 규모는 3,000만 원이며 우승 상금은 1,200만 원이다. 우승팀에는 하반기에 열리는 챔피언십 출전 시드가 주어진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7/14 [22:10]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장군감이네요. 강단이 보입니다. 경영진들
여자도 버린 @이 개버리구 간건 당연한일
우리집 개는 잘 신경쓰고 있어. 쟤는 대놓
성남일보는 이재명 신문이냐?
니들 집 개나 신경써라. 할짓거리 없으니
담당팀장는 알바 시켜서 댓글 달지 마세요
참, 너무한다. "낙지네" 옷깃만 스쳐도
사람이든, 동물이든, 몹쓸 존재 곁에 있으
기다려야 하는지? 도지사 당선되고 경기도
공공연한 사실 아닌가요? 일설에 의하ㅓ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