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의회, “위안부 피해자 아픔 보듬어야”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성남시의회는 13일 성남시청 누리홀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피해자 기림의 날 국가기념일 지정기념 특별전시회’에 참석했다.

올해부터 일본군‘위안부’피해자 기림의 날인 8월 14일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되었다. 이를 기념해 위안부 피해자였던 이옥선 할머니의 증언을 토대로 쓰인 김금숙 작가의 장편 만화 「풀」 전시회가 열렸다.

 

전시회에 참석한 박문석 의장은 “오랜 세월이 흘렀지만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 지금이라도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위안부 문제는 우리 모두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야 하는 시대적 과제임을 잊지 말고, 원화전을 감상하며 그들의 아픔을 위로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8/14 [05:37]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모동희 기자님 화이팅!! 성남일보 화이팅
혹세무민하는것도 어느 정도지 이건 꼭
화이팅!! 꼭 구상권 행사할수있도록 해주
성남일보 화이팅!! 응원합니다 이재명은
성남에도 이런분들이 계셔서 다행입니다.
이재명은 아주 작은 권력도 가져서는 안될
이렇게되게 만든 이재명이한테 구상권을
저런 인간쓰레기가 도지사가 된 나라에서
성남시장 은수미 도지사 이재명 빨리잡
이제 변하는군요. 주차관리원분들의 의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