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라이프 > 메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제생병원, 재활의학과 심포지엄 '성료'
개원 20주년 기념 심포지엄, 권역 재활전문의 초청 학술 교류 개최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분당제생병원 재활의학과는 지난달 31일 병원 대강당에서 1부 ‘노인재활’, 2부 ‘급변하는 의료환경과 재활의학과의 미래’라는 주제로 재활의학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윤태식 대한재활의학회 회장을 비롯해 전국의 재활의학과 전문의 100여 명이 참석

한 가운데 열렸다. 

1부에서는 노인인구가 급증하고 있는 시대에 노쇠한 노인을 줄이기 위한 노인재활의 각 분야에 대한 강연이 있었다.

 

근감소증은 근력약화, 보행장애를 초래하고 낙상의 위험인자가 되며 또한 삼킴장애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평가와 치료에 대한 토론이 있었다.

 

2부에서는 공공의료 보장성의 확대와 장애인 및 취약계층의 재활치료 정책에 대한 토론 및 재활 의료기기의 연구개발, 헬스케어 스타트업의 성장 노하우에 대한 강연으로 진행되었다.

 

채병국 병원장은 축사를 통해 “미래를 선도하는 환자 중심의 글로벌 병원을 비전으로 삼아 환자를 최고로 섬기는 병원이 되고자 노력해 왔고, 재활의학과를 크게 육성하여 분당을 중심으로 한 경기 남부 지역의 재활진료에 한 축을 담당하도록 지원해 왔으며, 지금까지의 성과에 안주하지 말고 10년 20년 후를 설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특히, 박창일 전 연세의료원 의료원장은 축사에서 분당제생병원 재활의학과의 20주년을 축하하며 앞으로도 더욱더 발전하고 지역사회의 재활을 위해 힘써 줄 것을 당부하였다.

 

분당제생병원 재활의학과 이태임 과장은 “개원 20주년 맞아 뜻깊은 행사를 가지게 되었다”며 “재활의학과의 정착과 발전에 도움을 주신 분들에게 감사하며,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재활기관으로 항상 환자를 먼저 생각하는 재활의학과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9/09 [19:00]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명석하신 이재선씨가 입바른 소리하면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
박사모 부부가 똑같네.. 이제와서 딴소리
조중동이 성남일보와 같았다면, 지금 대한
인맥이 아주 화려하네~ 줄줄히 낙하산인사
이런 게 기사죠. 이재명이 뿌린 돈 받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