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MICE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은 25일 성남시 백현동주민센터에서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를 개최한 권락용(성남6) 의원은 “MICE 사업은 국제기구, 정부 간 개최하는 회의, 협·학회 등을 유치·개최함으로서 관광산업발전 및 지역 특화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단순 관광객에 비해 규모도 크고 1인당 소비액도 높아 지역의 고부가 가치를 창출하는 주요 사업”이라며 “성남시 백현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지역 연계 방안, 사업 추진 전략 등을 발전 방향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 토론회 장면.     © 성남일보

주제발표에서 성남시도시개발산업단 전재성 단장은 성남시 전시컨벤션 조성 계획에 대해 설명했으며 경희대학교 컨벤션경영학과 윤유식 교수는 MICE 사업 효과, 국제회의 복합지구 방향, 지역 MICE 발전 협력 관계 등 MICE 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을 제언했다.

 

이나영(성남7) 의원은 “관광, 박람회, 이벤트 등의 복합적인 산업 조성은 성남시가 일하기 좋은, 살기 좋은 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로서, 성남 MICE산업 계획이 더 이상 늦어지지 않도록 빠른 시일 내에 추진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동덕여대 윤영혜 교수, 수원컨벤션사업단 김용우 단장 등은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방안을 제안했다. 

 

권락용(성남6) 의원은 “판교테크노밸리의 작년 매출액은 77조로서 부산 GRDP보다 경제력이 커진 곳이 바로 1판교 테크노 밸리"라며"앞으로 입주할 2판교 테크노밸리와 추진되는 3판교 테크노 밸리까지 완성되면, 배후수요는 물론, 부가가치를 하나로 종합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성남MICE 클러스터이다. 국내 운영하는 광역도시 전시컨벤션 센터가 10년도 안되어 2차 증축하여 수요예측에 실패한 만큼, 성남시 MICE 클러스터는 이에 대해 초기부터 10여년을 내다보는 계획을 미리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10/25 [22:52]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내 약속하건데... 성남일보 찌라시에 광고
성남일보라는 지역언론의 존재감(지역언론
고이재선씨 강제입원시도에 대한 진실이
누구보다 많이 파악하고 있다 했는데도
이재명에게 구상권 준비는 해야 지금 구
같은 당이라고 저걸 편들어주다니 제정신
구상권을 행사하라~ 이재명에게 구상권을
공개재판 원칙이다. 공개해야 한다~~
5.18.을 부정하는 것이 아니라 유공자명
모동희 기자님 화이팅!! 성남일보 화이팅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