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사회적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사회적경제 창업보육센터 입주팀 모집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사회적경제 분야 창업을 하고 싶어도 사무실이 없는 성남시민에 창업 준비 공간이 제공된다.

 

성남시는 오는 16일까지 분당구 정자동 킨스타워 21층에 있는 사회적경제 창업보육센터 입주 희망자 10개 팀을 모집한다.

▲ 정자동 킨스타워 21층에 입주한 사회적경제 창업보육센터 내 사무공간 전경.     © 성남일보

센터 내 사무공간과 협업 작업장인 코 워킹 공간(co-working space), 교육장, 회의실, 미팅룸 등을 1년 단위 연장심사를 통해 최장 3년간 무료 사용할 수 있다.

 

사무공간은 모두 15~16개 팀이 이용할 수 있는 사무용 책상과 의자 31개조, 사물함 18개, 냉장고, 정수기, 복합기 등의 시설을 갖췄다. 현재 10팀 빈자리에 지정·배치된다.

 

사회적경제 창업보육센터 측이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해 창업 준비부터 경영, 기술, 세무, 회계, 법률 등 사업에 필요한 분야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기존의 사회적경제기업, 마을공동체들과의 네트워크 활동도 지원한다.

 

입주 자격은 사회적경제 분야 창업을 준비 중이거나 진입하려는 성남시민, 개인사업자, 성남시민이 1명 이상 포함된 비영리단체·법인 등이다.

 

대상자는 입주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기업·단체 소개서 등의 서류를 기간 내 시청 2층 성남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로 방문 접수하거나 담당자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서류·대면 심사 후 오는 12월 중순 입주 선정자에게 개별로 알려준다.

 

성남시 사회적경제 창업보육센터는 2011년 7월 설치됐다. 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규모를 늘리기 위해 기존 330㎡ 규모이던 센터를 지난해 11월 리모델링을 통해 702㎡로 확장하고 관련 시설을 들여놨다.

 

11월 현재 성남지역에는 사회적기업 62곳, 사회적협동조합 47곳, 협동조합 195곳, 마을기업 5곳, 자활기업 10곳 등 모두 319개소의 사회적경제기업이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11/02 [09:52]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모동희 기자님 끈질긴 취재 감사합니다.
쑈쑈쑈가 이제 드디어 베일을 벗는구나.
전임시장 충성파 영원없는 공무원들로 장
ㅎㄷㄷ 무섭다. 이젠 국제pa가 합법적으로
팔토시형님들이 이거 안하면 안된다고 위
대표님 감사합니다 .
2차 재판은 14일 아닌가요? 그리고 법의
정의롭고 깨어있는 시민들이 많음에 힘을
성남 상권이 어느 정도 커져야 자기네들도
이젠민주당도싫다 성남일보 항상응원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