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8년간 짚풀공예 외길 걸었죠”
가평군, 올해 전통기술자 최고장 신은철 씨 선정
 
김태섭 기자

[성남일보] 가평군은 전통문화 계승 및 산업발전에 기여한 우수 기능인을 육성하기 위해 녢년 전통기술분야 최고장인’을 선정했다.

 

5일 군 장인선정심의위원회는 최근 심의회를 통해 올해 최고 장인으로 48년간 전통방식의 기술을 고집하며 자신만의 차별화된 영역에서 전통공예인 짚풀을 활용한 공예에 탁월한 재능을 보유하고 있는 신은철 씨(85.가평읍)를 선정 의결했다고 밝혔다.

▲ 올해 전통기술자 최고장에 선정된 신은철씨.     © 성남일보

신 씨는 논밭에서 일할 때 쓰는 가대기를 비롯해 늘였다 줄였다 할 수 있는 망태 등 짚풀공예 150여 가지를 집에서 만들며 각종 전시회 출품 실적 등이 호평을 받았다.

 

장인에게는 장인증서와 동판이 수여되며 매년 240만원 씩 2년간 기술장려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또 품평회 및 홍보, 직판행사도 참여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게 된다.

 

군은 지난 2016년 11월 ‘장인 선정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후,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총 3명의 장인을 발굴했다.

 

장인 자격요건은 동일직종에 15년 이상 종사한 가평거주 기술자중 전통기술의 지위향상과 보존 및 계승에 기여하고 사회기여도가 뛰어난 자로서 기관(인)으로부터 추천을 받은 자를 대상으로 서류 및 면접, 최종심의를 거쳐 선정된다.

 

군 관계자는 “장인선정은 공정한 심사로 합리적인 결과가 도출되도록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장인복지 향상과 권익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 장인선정심사위원회는 심사의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해 전통기술 분야 전문가와 지역 내외 교수 등 9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12/05 [11:18]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뉴비씨 인터뷰 잘 봤어요 그 긴 8년을 신
뉴비씨 보고 왔습니다! 다른 곳에서 볼 수
성남일보 기자님 성남fc 쥬빌리에은행 좀
명석하신 이재선씨가 입바른 소리하면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
박사모 부부가 똑같네.. 이제와서 딴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