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문화재단 독립영화제작지원작 ‘벌새’, 베를린국제영화제 진출
 
김성은 기자

[성남일보] 성남문화재단의 독립영화제작지원작 ‘벌새’(김보라 감독)가 베를린국제영화제 초청됐다.

 

성남문화재단 독립영화제작지원작 중 지난 2016년 장편 지원작인 ‘벌새’가 오는 7일부터 17일까지 개최하는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제너레이션(Generation)’부문에 초청돼 관객을 맞는다.

‘벌새’가 초청된 제너레이션 부문은 아동과 청소년의 성장기를 담은 영화들을 대상으로 전 연령 대상의 제너레이션 케이플러스(Generation Kplus)와 14세 이상 관람의 제너레이션 14플러스(Generation 14plus) 경쟁부문으로 나누어지는데, 벌새는 제너레이션 14플러스 8편에 포함됐다.

 

벌새는 성수대교가 붕괴된 1994년을 배경으로 10대 청소년과 전형적인 한국 부모 사이의 복잡한 관계를 통해 주인공의 성장기를 묘사한 작품이다.

 

지난해 개막된 23회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영화 경쟁부문인 뉴커런츠 부문에 초청, 넷팩 아시아영화진흥기구상과 KNN관객상을 수상한 데 이어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선택-장편부문에도 초청되어 새로운선택상을 수상한 <벌새>가 세계 3대 영화제인 베를린영화제 초청이라는 쾌거까지 이루며 성남문화재단 독립영화제작지원작의 끝없는 선전이 기대되고 있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해 장편 지원작 신동석 감독의 ‘살아남은 아이’에 이어 김보라 감독의 ‘벌새’가 연이어 국내 영화제 수상은 물론 해외영화제 초청이라는 성과까지 이루면서, 독립영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길 바람과 동시에, 더 많은 우수한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9/01/03 [13:46]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내 약속하건데... 성남일보 찌라시에 광고
성남일보라는 지역언론의 존재감(지역언론
고이재선씨 강제입원시도에 대한 진실이
누구보다 많이 파악하고 있다 했는데도
이재명에게 구상권 준비는 해야 지금 구
같은 당이라고 저걸 편들어주다니 제정신
구상권을 행사하라~ 이재명에게 구상권을
공개재판 원칙이다. 공개해야 한다~~
5.18.을 부정하는 것이 아니라 유공자명
모동희 기자님 화이팅!! 성남일보 화이팅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