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은수미, “시립의료원 치밀한 마스터플랜 수립할 터”
신년 기자회견서 올해 시정방향 밝혀...아동수당 ·광주대단지사건 50주년 착실히 준비할 것
 
김태섭 기자
광고

[성남일보] 은수미 성남시장은 7일 오전 시청 한누리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갖고 시립의료원 개원 준비 등 올해 시정방향의 윤곽을 제시했다.

 

은 시장은 “성남시립의료원이 3월이면 완공된다”면서“정확한 수요 분석을 바탕으로 한 의료서비스 체계 구축과 정체성 확립을 위한 보다 촘촘하고 치밀한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겠다”고 강조했다.

▲ 새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은수미 시장.     © 성남일보

특히 은 시장은 “시립의료원의 의료시설은 분당서울대병원 보다 좋다”면서“하드웨어는 준비되어 있지만 환자 예측 등 소프트웨어가 마련되어 있지 않다”고 말했다. 

 

은 시장은 “올해 하반기부터 준비되는 것부터 단계적으로 개원하는 등 대안을 찾아 곧 발표하도록 할 것”이라며“그동안 부족했던 부분을 채우고 바로 잡아 시민들이 믿고 찾는 시립의료원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은 시장은 “올해는 국가 탄생 100주년을 맞는 해”라며“오늘의 성남을 있게 해 준 광주대단지사건 50주년을 준비하면서 우리의 정체성을 함께 찾는 노력도 소홀의 하지 않겠다”고 지역정체성 정립에 관심을 피력했다.


이어 은 시장은 “시민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시정을 잘 꾸려 올 수 있었다”면서“대한민국에서 제일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만들기를 위한 노력은 올해에도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은 시장은 “성남시는 아동수당을 1월 25일부터 월 12만원씩 지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비 2만원을 더한 아동수당 지급은 성남시가 대한민국 최초다.

 

은 시장은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시를 만들기 위해 출생 순위와 관계없이 모든 신생아에게 출산장려금 지급, 소득에 상관없이 출산가정에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 다 함께 돌봄센터 4곳에 설치,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 시행에 나설 것”이라고도 말했다.


이어 은 시장은 “한반도 평화의 기운에 힘을 보태겠다”면서“지난 한중 국제학술회의에서 밝힌 바와 같이 의료협력을 할 계획”이라며 남북의료교류에 강한 의지를 피력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1/07 [17:54]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온 언론이 덮어주고 찬양하는데 여기만 그
이재명 싸질러놓은 똥을 비공개 mou로 은
구부려서자지마비게깔고자
다음번 집회는 분당민 전체가 일어나도록
뭐가 되었던 조폭 연류... 정말 싫다
털보가 죽일넘이지. 조폭에 활용당한 이재
성남시 진짜 가관이네요 전임시장부터 현
진영을 떠나 전임시장의 이상한 행태는 바
나랏일은 원칙적으로 처리하는게 맞지!!
투명하지 않은건 분명 뭔가 구린 다른 이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