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소방서, 18분에 한 번씩 출동
지난해 42,428건 화재,구조 구급 출동 ... 부주의 화재 49.7%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소방서는 지난해 4만 2,428건의 화재, 구조 및 구급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성남소방서에 따르면 지난해 출동은 화재 1,684건, 구조 8,184건 구급 28,624건으로 18분마다 한 번씩 출동 사이렌이 울린 것으로 드러났다.

▲ 화재 진압을 위해 출동하는 소방차.     © 성남일보

화재는 인명피해 19명, 15억여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원인별로는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전체의 49.7%를 차지했고, 전기적 요인 25.6% 순으로 뒤를 이었다.

 

구조는 2017년에 비해 33% 증가된 8,184건이고, 생활안전출동은 1,876건으로 작년에 비해 35% 감소된 수치로 비긴급출동이 감소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구급은 하루 평균 78건 이상 출동하는 등 1만 7824명을 이송했다.

 

권은택 성남소방서장은 "이번 통계자료를 통해 지역 특색에 맞은 재난안전대책을 추진해 안전한 도시를 만들겠다." 며 “시민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화재예방 홍보 및 순찰 활동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1/08 [11:13]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참 할일 없는 인간들... 이재명만 주구장
왜 고양이는 시범사업이고... 왜 내장형칩
온 언론이 덮어주고 찬양하는데 여기만 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