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도시개발공사, 근무자 선택 근무지 배치 순항
근무자 기피 근무지 사장 현장 방문 ... 근무환경 개선 추진 박차
 
김태섭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전국 지방공기업 최초로 추진한 ‘근무자가 선택하는 공정한 근무지 배치 혁신제도’가 노외주차장을 대상으로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시행되어 주차장 현장 근무자의 높은 참여 속에 근무지 배치를 완료하고 오는 10일부터 새로운 근무지에서 근무를 시작한다.

 

노외주차장을 대상으로 실시한 1차 근무자 근무지 선택·추첨은 전체 근무자 205명 중 우선 배치한 장애인·고위험군 근무자 13명과 휴직자 1명을 제외한 191명을 대상으로 29일 실시됐다.

 

총 189명의 근무자가 본인이 희망하는 근무지를 직접 선택한 후 근무지별 신청현황을 확인하고 근무지를 변경했으며 이중 99명(52.3%)은 추첨 없이 선택한 근무지로 배치되었고 경합 근무지에 신청한 90명은 추첨을 실시해 이중 56명(29.6%)이 배치되어 총155명(82%)이 배치 첫날 본인이 희망하는 근무지로 배치됐다. 

 

30일 실시한 2차 근무지 선택·추첨은 근무지 미배치 근로자 36명 중 32명이 신청해 이중 3명이 추첨 없이 배치되었고 경합 근무지에 신청한 29명은 추첨을 실시 13명이 근무지 배치됐으며 31일 실시한 3차 근무지 선택·추첨은 근무지 신청자가 없어 미배치 근무자 20명을 대상으로 추첨을 실시하여 2명을 근무지 배치하고 18명을 대체근무자로 선발했다. 

 

한편 이번 근무지 배치 제도의 시행으로 근무자가 선호하고 기피하는 근무지를 확인한 공사 윤정수 사장과 본부장은 31일 근무자가 기피하는 근무지를 직접 방문해 현장상황을 점검했다.

▲ 현장 방문에 나선 윤정수 사장.     © 성남일보

윤정수 사장은 “이번 근무지 배치 제도를 통해 근무자의 의견을 존중하고 반영하는 경영체계를 구축하고자 하였는데 이 과정에서 근무자가 기피하는 근무지를 객관적으로 확인하고 구체적인 대안을 마련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향후 현장 근무지의 문제점을 개선하여 근무자가 즐겁고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는 근무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2/01 [18:10]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자유 대한민국 수호, 평화 대집회. 10월1
하이구 이제사보구 답변드리요 멍청 한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참 할일 없는 인간들... 이재명만 주구장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