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민국 대표 연극, 성남서 즐긴다!
2019 '시리즈 – 연극만원滿員' ... 화제작 1만원에 만나다
 
이병기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문화재단은 연극계 화제작을 전석 1만원에 소개하는 2019 ‘시리즈 – 연극만원滿員’을 성남아트센터 앙상블시어터에서 선보인다.

 

대중과 평단의 호평을 받은 화제작, 대학로에서 소문난 흥행작을 고스란히 성남아트센터 무대로 옮겨 온 ‘연극만원滿員’은 전석 1만원이란 놀라운 가격, 멀리 대학로까지 찾아가지 않아도 되는 편리성까지 더해져, 지난 2011년 시작 이후 성남아트센터 간판 브랜드 공연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 진실X거짓 공연 장면.     © 성남일보

주말 영화 관람료가 1만원을 넘은 지 오래인 지금, 9년 동안 단 한 번의 가격 인상 없이 ‘무조건 예매해야 하는 공연’으로 관객들의 굳건한 신뢰를 받은 이유는 단지 가격 때문만은 아니다.

 

재미와 작품성을 검증받은 대학로 흥행작은 물론, 임영웅, 박근형, 이해제, 서재형 등 대표 연출가들의 명품 화제작들을 엄선해 선보이는 기획력을 바탕으로, 매해 ‘믿고 보는 연극’의 매진 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오는 2월 22일 프랑스 스타 극작가 플로리앙 젤레르의 블랙코미디 연작 ‘진실×거짓’(2.22-24)를 시작으로 2019년 ‘시리즈 – 연극만원滿員’은 재일교포 연출가 정의신과 김성녀의 만남만으로도 기대되는 ‘맛있는 만두 만드는 법’(4.26-28), 유쾌한 흥행작으로 무장한 공연배달서비스 간다의 ‘우리 노래방 가서...얘기 좀 할까?’(6.14-16), 국립극단 어린이청소년극연구소가 무용과 연극의 짜릿한 조합을 선사하는 ‘죽고 싶지 않아’(9.20-21), 삶과 죽음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로 초연 이후 15년간 사랑받아온 1인극 ‘염쟁이 유씨’(10.25-27), 개성 넘치는 시선으로 독보적인 세계를 선보여 온 이해제 연출의 신작 ‘독심의 술사’(12.13-15) 등 다양한 장르와 탄탄한 스토리로 무장한 화제작 6편이 12월까지 이어진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2/21 [18:38]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참 할일 없는 인간들... 이재명만 주구장
왜 고양이는 시범사업이고... 왜 내장형칩
온 언론이 덮어주고 찬양하는데 여기만 그
이재명 싸질러놓은 똥을 비공개 mou로 은
구부려서자지마비게깔고자
다음번 집회는 분당민 전체가 일어나도록
뭐가 되었던 조폭 연류... 정말 싫다
털보가 죽일넘이지. 조폭에 활용당한 이재
성남시 진짜 가관이네요 전임시장부터 현
진영을 떠나 전임시장의 이상한 행태는 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