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 정평천 벚꽃축제 ‘성료’
풍덕천2동, 청사초롱 벚꽃길 걷기 등 다양한 행사 개최
 
김태섭 기자
광고

[성남일보]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2동은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주민센터 주차장 일원에서 열린 ‘제5회 정평천 벚꽃축제를 개최했다. 

 

시민들은 청사초롱이 설치된 정평천 주변을 걸으며 아름다운 벚꽃 야경을 즐기기도 했다. 

▲ 벚꽃 축제 장면.     © 성남일보

축제 첫날인 11일에는 관내 초등학생들이 참가하는 어린이 그림그리기 대회와 관내 어르신들과 성인문해교실의 시화전이 함께 열렸다. 

 

둘째 날엔 오전에는 풍덕천2동 체육회가 주민 500여명이 함께 벚꽃길을 걷는 대회를 열었다. 오후엔 벚꽃야경을 배경으로 주민자치센터 수강생들이 스포츠댄스, 줌바댄스, 한국무용 등의 공연과 용인시문화재단 버스킨 무대가 펼쳐졌다. 

 

동은 축제 1주일전부터 주민센터 인근 정평천 산책길 400m 구간에 청사초롱을 달아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정평천 벚꽃길은 도심에서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용인의 볼거리”라며 “축제를 통해 많은 분들이 봄날의 정취를 느끼고 서로 화합하고 소통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기사입력: 2019/04/13 [16:54]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뭐가 되었던 조폭 연류... 정말 싫다
털보가 죽일넘이지. 조폭에 활용당한 이재
성남시 진짜 가관이네요 전임시장부터 현
진영을 떠나 전임시장의 이상한 행태는 바
나랏일은 원칙적으로 처리하는게 맞지!!
투명하지 않은건 분명 뭔가 구린 다른 이
이재명과 뭔 꿍꿍이가 있다고 봄. 투명해
개봉영화는 각자봐라. 민망한 장면도 있는
아가페교회가 욕심이 과하군요. 2200명의
성남신문의 미래를 제시하는 방향에 깊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