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 독일 방문

독일 프랑크푸르트, 베를린 교육기관, 헤센주 교육부 등 방문

김성은 기자 | 기사입력 2019/06/03 [21:05]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 독일 방문

독일 프랑크푸르트, 베를린 교육기관, 헤센주 교육부 등 방문

김성은 기자 | 입력 : 2019/06/03 [21:05]

[성남일보]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지난 2일부터 오는 8일까지 5박 7일 일정으로 독일을 방문에 나섰다. 방문 기간 동안 프랑크푸르트와 베를린 교육기관, 헤센 주 교육부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 이재정 교육감.     ©성남일보

이번 독일 방문은 독일 교육정책과 학교현장에 적합한 진로·직업교육 정책 개발에 시사점을 얻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도교육청은 독일 학교현장의 진로·직업교육과 도내 학교현장, 운영사례 등을 중점적으로 비교·분석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 교육감은 방문기간 동안 독일 대안학교인‘오버우어젤 발도르프슐레(Freie Waldorfschule Oberursel)’, 종합학교인 ‘이게에스 노르트엔트 슐레((IGS Nordend Schule der Vielfalt)’등 교육기관을 방문한다.

 

이 교육감이 3일 방문하는 프랑크푸르트‘오버우어젤 발도르프슐레’는 유치원 교육부터 초, 중, 고 교육을 종합적으로 실시하는 대안학교다. 이 교육감은 학교 관계자를 만나 인성·지성·감성을 아우르는 대안학교의 진로교육 현장을 살펴볼 예정이다.

 

이어 이 교육감은 4일 종합학교인 ‘이게에스 노르트엔트 슐레’를 방문한다. ‘이게에스 노르트엔트 슐레’는 초등교육 이후 학생들의 진로·직업 선택 기회를 지원하기 위해 인문교육과정인 ‘김나지움(Gymnasium)’과 직업교육과정인 ‘하우프트슐레(Hauptshule)’, ‘레알슐레(Realschle)’를 함께 운영하고 있다. 이 교육감은 학교 관계자를 만나 ‘이게에스 노르트엔트 슐레’의 교육과정을 공유하고 진로·직업 지원 체계에 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한편, 이 교육감은 독일 방문 기간, 독일 헤센 주 교육부를 방문해 Ralph Alexander Lorz 교육부장관을 접견하고 헤센 주의 학교현황과 학교정책, 교육정책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또한 주독일대한민국대사관 정범구 대사, 주프랑크푸르트대한민국총영사관 금창록 총영사와 만나 한-독 교육 교류 현황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