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황교안 대표, “세금 올리는 정권 심판해야”
추석 앞두고 야탑역서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순회 규탄대회 개최
 
모동희 기자
광고

[성남일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1일 “저는 많은 공무원과 국회의원을 봤지만 이렇게 못하는 정권은 처음 본다”면서“ 세금 올리는 정부 심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조국 지명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 성남일보

황 대표는 이날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야탑역 광장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순회 규탄대회'에서 “천당 밑의 분당도 어려워지고 있다. 세금 폭탄이 이어지고 있다. 분당은 다른 지역보다도 더 힘들다. 재산세가 20%가 올랐다”고 했다. 

 

황 대표는 “여기 저기 헛돈 쓰다가 돈 없어지자 세금 올린다”며“아무데나 돈 쓰고 세금 올린다. 말도 안 되는 정권은 심판해야 한다”고 정권심판론을 제기했다. 

▲ 황교안 대표가 참석자들과 구호를 외치고 있다.     © 성남일보

이어 “경제 망가뜨리고 안보 망가뜨린 정권이다. 북한의 미사일이나 방사포는 핵미사일이다. 북한은 핵 고도화 하고 있다. 정말 우리가 머리 위에 지고 살아가고 있다”고 안보실정을 비판했다. 

 

황 대표는 “제가 조국이 범죄자라고 하는 것은 증거는 쌓이고 쌓인다”면서“검찰이 조국을 피의자로 입건한 것은 범죄자 아니냐”며 조국 사퇴를 촉구했다. 

▲ 집회에 참가한 참가자들.     © 성남일보

한편 이날 집회에는 김순례 최고위원을 비롯해 신상진 의원(성남 중원), 윤종필 의원(분당갑지역위원장), 변환봉 수정구 지역위원장, 김민수 분당을 지역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9/12 [10:41]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인상 참...거시기 하네 ㅋ
자유 대한민국 수호, 평화 대집회. 10월2
하이구 이제사보구 답변드리요 멍청 한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