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낮에는 택시기사 밤에는 날치기

중부서 관계자 “이런 황당무계도 다 있네”

박종언 기자 | 기사입력 2003/04/20 [20:39]

낮에는 택시기사 밤에는 날치기

중부서 관계자 “이런 황당무계도 다 있네”

박종언 기자 | 입력 : 2003/04/20 [20:39]

[가십gossip세계]


◇…택시운전기사가 행인을 상대로 날치기 행각을 벌이다 쇠고랑.


중부경찰서는 20일 자신의 오토바이를 이용, 길가는 행인을 상대로 날치기를 일삼은 택시운전기사 이 아무개(36)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


경찰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9일 오후 2시35분께 수정구 태평3동 앞길에서 자신의 125㏄ 오토바이를 이용해 이 아무개(51·여)씨의 핸드백을 날치기해 현금 11만6천원을 훔치는 등 지난 13일부터 모두 4차례에 걸쳐 170여만원 상당의 금품을 날치기한 혐의.


경찰 관계자는 이 씨가 영업용 택시운전 기사로 일하면서 평소 주위로부터 성실하다는 평을 받아  “어쩌면 이렇게 황당한 일이 생길 수 있느냐고”고 반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