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사태풍이 소멸한 까닭은?
'태풍의 눈'으로 가시권 진입
 
성남일보 기자

[가십gossip세계]


14일 인사태풍설’이 소리 없이 소멸되었다. 물론 아주 취소된 것은 아니다. 도에 올라갔던 조직개편안이 내려와 있기 때문이다. 즉 인사요인은 여전히 있고 단지 알 수 없는 이유로 14일 인사설만 소멸된 것이다. 그야말로 ‘태풍의 눈’은 여전히 유효한 것이다.


인사 준비가 덜 되었다든지 아니면 적재를 좀 더 적소에 배치하기 위해 연기를 했다든지 하는 얘기는 늘 있는 얘기이니 추론의 재미가 적다. 더구나 조직개편안이 도에 올라가 있는 동안 시 인사부서는 따로 방을 만들어서까지 작업을 해 온 터라 더욱 그렇다. 그렇다면 무엇 때문일까.


혹시 이대엽 시장의 15일 항소심 재판과 관련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 조금만 정신을 집중해 보면 14일 인사태풍설은 애초부터 무리한 것이었다는 것을 누구라도 알 수 있는 일이다. 지금 변호인은 돌다리도 두드려보고 건너가는 입장일 것이고 이 시장도 그럴 것이다.


따라서, 변호인이 이 시장에게 이렇게 권유했을 수 있지 않을까.


“그러잖아도 항간에 나하고 재판부하고 가깝느니 전관예우니 하는 얘기가 나돌고 있다는데 굳이 하루 전인 14일에 어떤 ‘확신’을 하고 있었던 것처럼 비쳐질 수 있는 인사를 단행해서 재판부를 경직되게 할 필요가 없지 않느냐”...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03/07/15 [09:10]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모동희 기자님 끈질긴 취재 감사합니다.
쑈쑈쑈가 이제 드디어 베일을 벗는구나.
전임시장 충성파 영원없는 공무원들로 장
ㅎㄷㄷ 무섭다. 이젠 국제pa가 합법적으로
팔토시형님들이 이거 안하면 안된다고 위
대표님 감사합니다 .
2차 재판은 14일 아닌가요? 그리고 법의
정의롭고 깨어있는 시민들이 많음에 힘을
성남 상권이 어느 정도 커져야 자기네들도
이젠민주당도싫다 성남일보 항상응원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