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남 '사랑방문화클럽' 문화브랜드 대상 수상

문화체육관광부가 전국 지자체 대상 공모… 문화부장관상 영예

이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2/11/07 [17:58]

성남 '사랑방문화클럽' 문화브랜드 대상 수상

문화체육관광부가 전국 지자체 대상 공모… 문화부장관상 영예

이병기 기자 | 입력 : 2012/11/07 [17:58]
성남문화재단의 '사랑방문화클럽'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2012 지역·전통 문화 브랜드 공모에서 대상에 선정됐다.
 
'지역·전통 문화브랜드 공모'는 인간과 프로그램 중심의 우수 지역 문화브랜드 사업을 발굴·지원해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문화사업들이 장기적 관점에서 추진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문화부가 올해 처음 신설한 사업이다.
 
지난 8월 한달 동안 광역 및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지역  및 전통문화자원을 활용한 프로그램 중심의 문화브랜드 사업을 공모, 총 32개 사업이 응모했으며 1·2차 심사를 거쳐 성남문화재단의 '사랑방문화클럽'이 대상의 영예를 얻었다.
 
'사랑방문화클럽'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문화예술동호회 활동 활성화를 위해 동아리 활동공간을 제공하고, 문화통화 및 문화공헌프로젝트를 통해 생활 속에서 주민들이 문화활동의 주체로 활동하는 선도적인 시민문화모델을 구현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 사랑방문화클럽 공연 장면. 

지난 2009년 전국문예회관운영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지역밀착형 문화정책의 연구·개발 성과를 인정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는 성남문화재단은 이번 2012 지역 전통·문화 브랜드 공모 대상으로 다시 한 번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한다.
 
또한 사랑방문화클럽은 지난 <2010 민관협력 우수사례 공모>에서 대상인 국무총리상 수상, 진난해 문화부 지정 <2011 문화예술 10대 트렌드> 선정에 이어 연이은 쾌거를 거두게 되었다.
 
이번 '2012 지역·전통문화브랜드 대상' 시상식은 오는 28일‘지역문화재단 지식공유 포럼’에서 사례발표회와 함께 진행될 예정이며, 성남문화재단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인센티브 사업비를 지원받게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